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반려식물과 함께 코로나 극복해요"

영천시, 코로나19로 위축된 독거노인 심리적 안정 위해

박영재 기자 | 기사입력 2021/01/15 [16:24]
라이프
생활
"반려식물과 함께 코로나 극복해요"
영천시, 코로나19로 위축된 독거노인 심리적 안정 위해
기사입력: 2021/01/15 [16:24] ⓒ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박영재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브레이크뉴스 영천】박영재 기자=영천시 자양면(면장 이종흥)은 15일 관내 독거노인 20가구에 반려식물(화분)을 전달했다고 15일 밝혔다.


 이는 꽃과 식물은 옆에 두는 것만으로도 우울감이 감소되고 활력 증진에 도움이 된다는 연구결과에 따라 코로나19 재 확산 및 장기화로 홀로 지내고 있는 독거 어르신들의 심리 안정을 위해 추진됐다.

  © 영천시 제공


 특히, 이번 사업은 화분을 따로 구입해 지원한 것이 아니라 1월 1일 자 정기 인사로 면장을 비롯한 직원들이 받은 화분 선물을 활용해 전달 함으로써 더욱 의미가 깊다.

 

 반려식물을 제공받은 한 어르신은 한파와 경로당 폐쇄로 나갈 곳이 없는 답답한 상황에 반려식물을 키우며 외로움 마음을 달래 보겠다며 흐뭇한 웃음을 지었다.


이종흥 자양면장은 “직원들이 인사이동으로 받은 화분 선물이 홀로 계시는 어르신들에게 보다 의미 있는 선물로 다시 전해질 수 있어 뜻깊다.”며“코로나19 재확산으로 사회활동 위축되는 요즘, 반려식물을 키우며 어르신들이 조금이나마 위안을 얻으셨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아래는 구글번역기로 번역한 기사 전문이다.>

 

Overcome corona with companion plants”

Yeongcheon-si, for psychological stability of the elderly living alone, contracted by Corona 19

[Break News Yeongcheon] Reporter Park Young-jae = Yeongcheon-si Jayang-myeon (Myeonjang Lee Jong-heung) announced on the 15th that they delivered companion plants (flower pots) to 20 elderly households living alone in the building.
This was promoted to stabilize the psychological stability of seniors living alone living alone due to the re-proliferation and prolongation of Corona 19, according to the research results that just putting flowers and plants next to them can reduce depression and improve vitality.
In particular, this project is more meaningful by using the flowerpot gifts received by the head of staff and other employees as a regular greeting on January 1, rather than purchasing pots separately.

An elderly man who was provided with companion plants smiled happily, saying that he would try to soothe his loneliness by growing companion plants in a frustrating situation where there was no place to go out due to the cold wave and the closure of the senior citizen hall.
Jayang-myeon Lee Jong-heung said, “It is meaningful that the flowerpot gift received by employees through personnel transfer can be delivered as a more meaningful gift to the elderly who are alone.”
In these days when social activities are shrinking due to the re-proliferation of Corona 19, I hope that the elderly will get some comfort by growing companion plants.”

 

ⓒ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