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항시의회, 제280회 임시회 개회

오주호 기자 | 기사입력 2021/01/18 [14:33]
지방자치
지방의회
포항시의회, 제280회 임시회 개회
기사입력: 2021/01/18 [14:33] ⓒ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오주호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브레이크뉴스 포항】오주호 기자=포항시의회(의장 정해종)는 18일 제280회 임시회 개회하고 2021년도첫 의정활동에 들어갔다.

 

▲ 정해종 포항시의장이 280회 임시회 본회를 개회하고 있다.  © 오주호 기자


이날 본회의에 앞서 전체의원 간담회에서 전국의장협의회 및 경북의장협의회에서 수여하는 지방의정봉사상 수여식을 갖고 지방의회 의정발전을 위해 헌신과 봉사를 다한 ’이준영 의원이 전국지방의정봉사상‘을 수상하고, ’배상신 의원, 조민성 의원이 경북지방의정봉사상‘을 수상했다.

 

정해종 의장은 개회사에서 “지방자치법 전부개정안이 통과됨으로써 올해는 지방자치 역사의 새로운 변곡점을 맞은 해로 지역주민 중심의 지방자치 틀을 다지고 주민자치 역량강화를 위해 노력하겠다”며 강조했다.

 

이날 5분 자유발언에는 김성조 의원 “인구감소 상황에 대한 철저한 분석과 창의적인 인구정책 수립의 중요성“을 강조하며 저출산 대책과 재정마련 등 지원확대를 촉구했다.

 

이어 박희정 의원은 ’코로나19 백신접종에 대한 선제적 준비‘를 강조하며 백신접종을 위한 인력확보, 현장점검 등 세부계획 마련과 TF팀 가동을 촉구했다.

 

본회에서 이강덕 포항시장은 “코로나 이후 급격한 변화에 신속하고 유연하게 대응해 시민 삶을 대전환 시키겠다”며 “시민행복을 최우선으로 위기극복과 경제활력에 총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아울러 김종식 일자리경제실장을 비롯한 집행부국・소장으로부터 2021년도 주요업무보고를 받았다.

 

이번 임시회 주요 주요 계획으로는 배터리산업 동력으로 포항경제 대전환, 포항형 복지시스템 구축으로 사회안전망 강화, 지속가능한 에코파크 조성, 도시재생 뉴딜사업 추진, 인구 51만 회복을 위한 인구정책 추진, 전략적 국가투자예산 확보, 지진특별법 시행에 따른 후속대책 추진, 코로나19 선제적 대응체계 구축, 기후위기 대응 및 농업경영 안정성 강화, 동해안대교 건설, 스마트 물관리 인프라 조성, 산림복지 및 경제산림 실현 등이다.

 

<아래는 구글 번역기로 번역한 기사 전문이다.>

 

Pohang City Council opens the 280th extraordinary meeting

 

【Break News Pohang】 Reporter Joo-ho Oh = Pohang City Council (Chairman Jeong Hae-jong) opened the 280th temporary meeting on the 18th and entered the first legislative activities in 2021.

 
Prior to the plenary session on this day, the National Council of Chairpersons and Gyeongbuk Chairpersons' Council presented the Local Council for Volunteer Service Awards at a meeting of all the members of the Council. Rep. Shin and Rep. Min-Sung Cho won the Gyeongbuk Provincial Volunteer Service Award.

 
Chairman Jeong Hae-jong emphasized in the opening remarks, “With the passage of the whole amendment to the Local Autonomy Act, this year marks a new turning point in the history of local autonomy, and we will work to strengthen the local autonomy framework centered on local residents and strengthen resident autonomy capabilities.”

 
In the five-minute free speech that day, Congressman Seong-jo Kim emphasized the importance of establishing a thorough analysis of the population reduction situation and the establishment of a creative population policy, and urged the expansion of support such as measures for low birthrates and financing.

 
Following this, Rep. Park Hee-jung emphasized “preemptive preparation for the Corona 19 vaccination” and urged the establishment of detailed plans such as securing personnel for vaccination and on-site inspection, and the operation of the TF team.

 
At the plenary session, Pohang Mayor Lee Kang-deok said, “We will change the lives of our citizens by responding quickly and flexibly to rapid changes after the coronavirus. We will do our utmost to overcome the crisis and vitalize the economy, putting citizen happiness first.”

 
In addition, Kim Jong-sik, head of the Office of Jobs and Economics, as well as the head of the executive department, received major business reports in 2021.

 
The main plans of this extraordinary meeting are the Great Transformation of the Pohang Economy as a Power of the Battery Industry, Strengthening the Social Safety Net by Building a Pohang-type Welfare System, Creating a Sustainable Eco Park, Promoting the Urban Regeneration New Deal Project, Promoting Population Policies to Recover 510,000 Population, and Strategic National Investment. These include securing the budget, promoting follow-up measures following the implementation of the Special Earthquake Act, establishing a preemptive response system for Corona 19, responding to the climate crisis and strengthening the stability of agricultural management, constructing the East Coast Bridge, creating a smart water management infrastructure, and realizing forest welfare and economic forestry.

 

기사제보: phboss7777@naver.com
ⓒ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