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지난해 12월 경북도 수출 두 자릿수 증가

38억 달러로 16.6% 증가세를 보이면서 4개월 연속 성장

이성현 기자 | 기사입력 2021/01/19 [15:49]
종합뉴스
경제/산업
지난해 12월 경북도 수출 두 자릿수 증가
38억 달러로 16.6% 증가세를 보이면서 4개월 연속 성장
기사입력: 2021/01/19 [15:49] ⓒ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이성현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브레이크뉴스 경북】이성현 기자=경상북도는 지난해 12월 수출이 전년 동기 대비 16.6% 증가한 38억 달러(약 4조 2천억원)를 기록하면서 11월에 이어 두 자릿수 증가율을 보인 것으로 나타났다.

 

 

경북도에 따르면 지난해 연간 총수출은 371억 달러로 전년 377억 달러 대비 1.6% 감소했지만 3분기부터 뚜렷한 회복세를 유지하면서 9월에는 33억 달러로 전년 동월 대비 3.6% 증가했고, 10월에는 36억 달러로 +2.5%, 11월에는 36억 달러로 +16.0%, 12월에는 38억 달러로 16.6% 증가세를 보이면서 4개월 연속 성장하고 있으며 증가율 역시 확대 추세를 보였다.

 

코로나19라는 악조건 속에서도 수출이 상승세로 돌아선 것은 비대면 경제 확산 등 정보통신 업종 호황에 따른 것으로 보인다. 작년 12월의 경우 경북도 주력 수출 10대 품목 가운데 무선통신기기부품(5.6억 달러, 219.6%), 광학기기(2.5억 달러, 89.6%), 반도체(1.3억 달러, 183.2%), 평판디스플레이(1.3억 달러, 22.7%) 등 6개 품목이 증가세를 나타내며 수출실적 상승을 이끌었다.

 

12월 당월 기준 지역별로 살펴보면 경북 총수출액 38억 달러 중 최대비중을 차지하고 있는 수출 1위국 중국이 14.8억 달러(54.7%)고, 2위 수출국 미국은 5.1억 달러(–2.0%), 3위 베트남 2.3억 달러(+2.0%), 4위 일본은 1.9억 달러(–9.4%), 인도가 5위로 수출액 1.4억 달러(+33.6%)를 기록했다.

 

경상북도는 작년에 이어 올해도 코로나19로 직격탄을 맞은 수출기업을 지원하기 위해 총력전에 나선다. 비대면 수출마케팅과 맞춤형 수출인프라 지원에 총 74억원을 투입해 3,000개사를 지원한다. 이를 위해 온라인 무역사절단 파견, 온․오프라인 융합형 국제전시회 참가, 상설 사이버수출상담회 운영, 글로벌온라인쇼핑몰 및 온라인전시장 입점, 해외지사화, 수출보험료 및 해외인증비용 지원, 우수상품 해외판촉전, 해외시장조사, 온라인 무역실무교육, 글로벌컨설팅 등을 추진할 계획이다.

 

이철우 경상북도지사는 "작년 연간 우리 수출은 코로나19 사태로 어려움을을 겪었으나 하반기부터는 개선 흐름을 보이는 등 회복세를 이어갔다”며, “2021년에도 경북수출에스오에스(SOS) 특별지원을 더욱 확대하고 강화하는 등 체계적이고 속도감 있는 지원을 통해 수출기업들에게 실질적인 도움이 될 수 있도록 하겠다”라고 밝혔다.

 

<아래는 구글번역기로 번역한 기사 전문이다.>

 

 Exports to Gyeongbuk Province, double-digit increase in December following last November

 
[Break News, Gyeongbuk] Reporter Seong-Hyun Lee = Gyeongsangbuk-do showed a double-digit growth rate following November, recording exports of $3.8 billion (about 4.2 trillion won) in December last year, up 16.6% from the same period last year.

 
According to Gyeongbuk Province, the total annual exports of last year were 37.1 billion dollars, a 1.6% decrease from 37.7 billion dollars of the previous year. It has been growing for the fourth consecutive month, showing an increase of +2.5% in dollars, +16.0% to 3.6 billion dollars in November, and 16.6% to 3.8 billion dollars in December.

 
It seems that exports turned upward despite the bad condition of Corona 19 due to the booming information and communications industry, such as the spread of a non-face-to-face economy. In December of last year, wireless communication device parts ($560 million, 219.6%), optical devices ($250 million, 89.6%), semiconductors ($130 million, 183.2%), flat panel displays ( Six items, including $130 million, 22.7%), showed an increase, driving up export performance.

 
As of December, by region, China, the largest export country, accounted for the largest share of total exports of $3.8 billion in Gyeongsangbuk-do, US$ 1.48 billion (54.7%), and the second-largest exporter US US$ 510 million (-2.0%), and Vietnam third. Japan ranked 4th with $230 million (+2.0%), followed by Japan with $190 million (–9.4%) and India in 5th with $140 million in exports (+33.6%).

 
Following last year, Gyeongsangbuk-do will be fighting all-out to support export companies hit by Corona 19. It will support 3,000 companies by investing 7.4 billion won in non-face-to-face export marketing and customized export infrastructure support. To this end, dispatch online trade missions, participate in online-offline convergence international exhibitions, operate permanent cyber export consultations, enter global online shopping malls and online exhibitions, become overseas branches, support export insurance premiums and overseas certification fees, overseas promotions for excellent products, overseas market research, It plans to promote online trade practice training and global consulting.

 
Gyeongsangbuk-do Governor Lee Cheol-woo said, "Last year, our exports suffered from the Corona 19 incident, but from the second half of the year, they continued to recover, showing improvement," and said, "In 2021, we will further expand and strengthen special support for Gyeongbuk export SOS. “We will provide practical assistance to export companies through systematic and fast-paced support.”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본부장입니다. 기사제보: noonbk053@hanmail.net
ⓒ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