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경주시 코로나 백신 접종 ‘속도’···늦어도 2월 말부터 접종 가능할 듯

보건의료종사자·요양병원 입소자 등 최우선 대상자 9500명 부터 ‘접종’

박영재 기자 | 기사입력 2021/01/24 [13:51]
지역뉴스
경주시
경주시 코로나 백신 접종 ‘속도’···늦어도 2월 말부터 접종 가능할 듯
보건의료종사자·요양병원 입소자 등 최우선 대상자 9500명 부터 ‘접종’
기사입력: 2021/01/24 [13:51] ⓒ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박영재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경주시가 정부의 코로나19 백신 예방접종 계획에 따라 신속하고 완벽하게 진행하기 위해 ‘코로나19 예방접종 추진단’을 구성한 가운데, 경주시가 경북 23개 시·군 중 최초로 운영한 드라이브스루 선별진료소 모습.  © 경주시 제공


【브레이크뉴스 경주】박영재 기자=경주서도 다음달 말부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접종이 가능할 전망이다.

 

경주시는 정부의 코로나19 백신 예방접종 계획에 따라 신속하고 완벽하게 진행하기 위해 ‘코로나19 예방접종 추진단’을 구성했다고 24일 밝혔다.

 

이번 구성된 코로나19 예방접종 추진단은 시행총괄팀·대상자관리팀·백신수급팀·접종기관 운영팀·신속대응팀·시민홍보팀 등 6개 팀의 TF 조직이다.

 

김호진 부시장을 단장으로 보건소장을 접종총괄반장, 시민행정국장을 접종지원반장으로 하며 6개 팀 총 31명으로 운영한다.

 

6개 팀을 살펴보면 △시행총괄팀은 접종 시행계획 수립 등 사업을 총괄하고 △대상자관리팀은 접종 대상자 선정 및 관리 △백신수급팀은 백신의 수요량 등 수급 상황 관리 △접종기관 운영팀은 접종센터와 위탁의료기관 지정 △신속대응팀은 이상반응과 역학조사·피해보상 등의 역할 △시민홍보팀은 예방접종 홍보와 언론브리핑을 담당한다.

 

또 보다 효율적이고 안전한 백신 접종을 위해 유관기관 및 전문가, 민간단체와의 협조체계도 구축한다.

 

이를 위해 25일 경주시의사회, 경주시간호사회, 동국대학교경주병원, 경주경찰서, 경주소방서, 경주시종합자원봉사센터, 이통장협의체 등과 첫 간담회를 개최한다.

 

코로나19 상황과 백신 수요 등을 감안해 인플루엔자가 유행하는 11월 전까지는 백신접종을 완료해 집단 면역을 만든다는 방침이다.
 
접종대상은 전 시민을 대상으로 하되 2월 말부터 보건의료종사자·요양병원 입소자 등 최우선 접종 대상자 9500명을 시작으로 순차적으로 접종할 계획이다.

 

접종장소는 초저온 냉동보관이 필요한 화이자·모더나 백신은 경주실내체육관에서 보건소가 직접 접종하며, 일반 냉장보관이 가능한 아스트라제네카·얀센 백신은 병원급 지역 의료기관 10~11곳을 통해 위탁 접종한다. 

 

주낙영 경주시장은 “코로나19 유행이 전국적으로 지속되고 있어 백신 상용화에 따른 안전한 접종 계획은 물론, 단기간 대규모 예방접종 시행에 따른 효율적 접종을 위해 가용자원을 총동원 하겠다”며 “경북 23개 시·군 가운데 가장 선제적이고 신속한 백신 접종을 시행할 수 있도록 만반의 준비를 하겠다”고 말했다.

 

<아래는 구글번역기로 번역한 기사 전문이다.>

 

 Even in Gyeongju, the corona vaccine “speeds up”... It seems that it will be possible from the end of February at the latest

 

9500 top priority targets, including health care workers and nursing hospital residents... "Vaccination" from the end of February

 

[Break News Gyeongju] Reporter Park Young-jae = Gyeongju is also expected to be vaccinated against a novel coronavirus infection (Corona 19) from the end of next month.

 

The city of Gyeongju announced on the 24th that it has formed the “Corona 19 Vaccination Promotion Team” to proceed quickly and completely according to the government's corona 19 vaccination plan.

 

The COVID-19 vaccination promotion team formed this time is a TF organization of six teams, including the implementation general team, the target person management team, the vaccine supply and demand team, the vaccination agency operation team, the rapid response team, and the citizen public relations team.

 

Vice Mayor Kim Ho-jin is the head, the head of the public health center is the head of the vaccination general team, and the head of the civil administration department is the head of the vaccination support group, and a total of 31 people in six teams are operated.

 

Looking at the six teams, △The implementation team oversees the project, including the establishment of the vaccination implementation plan, and △The target management team selects and manages the vaccination targets △The vaccine supply and demand team manages the supply and demand situation, such as the amount of vaccine demand △The vaccination agency operation team designates the vaccination center and consignment medical institution. △The rapid response team plays a role in adverse reactions, epidemiological investigations, damage compensation, etc. △The citizen public relations team is in charge of vaccination publicity and press briefing.

 

In addition, for more efficient and safe vaccination, a cooperation system with related organizations, experts and private organizations will be established.

 

To this end, the first meeting will be held on the 25th with the Gyeongju City Medical Association, the Gyeongju Time Guards Association, Dongguk University Gyeongju Hospital, Gyeongju Police Station, Gyeongju Fire Station, Gyeongju City Volunteer Center, and the Lee Bankbook Council.

 

Considering the situation of Corona 19 and demand for vaccines, it is a policy to create collective immunity by completing vaccinations until November, when the influenza outbreak occurs.
 
The vaccination target is for all citizens, but starting from the end of February, 9500 people who have the highest priority such as health care workers and nursing hospital residents will be vaccinated sequentially.

 

Pfizer/Modern vaccines that require cryogenic storage at the vaccination site are inoculated directly by the public health center at the Gyeongju gymnasium, and the AstraZeneca and Janssen vaccines, which can be stored in general refrigeration, are entrusted through 10 to 11 local hospital-level medical institutions.

 

Gyeongju Mayor Joo Nak-yeong said, “As the corona19 epidemic continues nationwide, we will mobilize all available resources for efficient vaccinations according to large-scale vaccinations in a short period as well as safe vaccination plans according to the commercialization of the vaccine.” We will do everything in our power so that the most preemptive and prompt vaccination can be performed.”

ⓒ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