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대구시, 테스트베드 제공으로 신기술 육성과 기업성장 지원 강화


지역기술개발 촉진 및 초기시장 진입 지원을 위한 테스트베드 제도 시행
신기술 테스트베드 지원! 현장실증 경험을 바탕으로 정부인증 획득
신기술 시험시공 및 검증으로 지역기업체 개발기술 대구 넘어 전국 보급
테스트베드 참여 기술개발자 의견수렴으로 체계적이고 안정적인 제도 운영

박영재 기자 | 기사입력 2021/01/24 [14:34]
종합뉴스
경제/산업
대구시, 테스트베드 제공으로 신기술 육성과 기업성장 지원 강화

지역기술개발 촉진 및 초기시장 진입 지원을 위한 테스트베드 제도 시행
신기술 테스트베드 지원! 현장실증 경험을 바탕으로 정부인증 획득
신기술 시험시공 및 검증으로 지역기업체 개발기술 대구 넘어 전국 보급
테스트베드 참여 기술개발자 의견수렴으로 체계적이고 안정적인 제도 운영
기사입력: 2021/01/24 [14:34] ⓒ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박영재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브레이크뉴스 대구】박영재 기자=대구시가 2019년 4월부터 창의적인 아이디어와 잠재되어 있는 지역기술을 발굴하여 사업도전과 시장진입을 지원하기 위한 신기술 테스트베드 지원제도를 시행해 지역기업체가 개발한 기술 7건을 테스트베드 신청받아 5건을 완료하고 2건은 지원 중에 있다고 24일 밝혔다.

 

그동안 지역기업체에 테스트베드를 지원한 결과 신기술 정부인증 2건 획득, 조달청 혁신제품 2건 지정 등의 성과를 거뒀다

 

지역기업체가 많은 비용과 시간을 투자해 어렵게 개발한 신기술의 검증을 위한 테스트베드가 반드시 필요하나, 발주부서에서 새롭게 개발된 기술에 대한 의구심과 실패에 대한 책임부담으로 한 번도 적용해 보지도 못하고 사장되어 버리는 경우가 많았다.

 

이에 대구시는 지역에 잠재되어 있는 기술을 발굴해 신규성, 진보성, 현장 적용성 등을 테스트베드를 통해 실증하고, 그 결과에 따라 초기시장 진입과 정부인증이 될 수 있도록 행정적·재정적으로 지원하는 신기술 테스트베드 지원 제도를 전국 최초로 마련해 시행하고 있다.

 

제도 시행이후 지역기업체에서 현장에 한 번도 적용하지 못한 7건의 기술에 대해 5건을 테스트베드 현장검증을 거쳐 신기술플랫폼에 등록하였으며, 2건은 북구청과 한국도로공사와 협업을 통해 시험시공 현장을 제공하기로 했다.

 

 대구시와 지역기업체가 손을 맞잡고 테스트베드를 통해 상용화한 ㈜에스엘씨티의 ‘3D섬유강화복합체를 이용한 콘크리트 기둥 보강공법’은 행정안전부 방재신기술(제2020-8호, 2020. 6. 12.)로 인증을 받았고, ㈜흥신이엔씨의 ‘아크릴레이트를 활용한 노출형 복합방수공법’은 국토교통부 건설신기술(제908호, 2020. 11. 16.)로 인증을 받아 각종 공공사업에 우선적으로 활용되어 전국화의 발판을 마련했다.

 

그리고 ㈜로보프린트의 도료 비산방지 시스템이 탑재된 무인로봇 도장공법은 2020년 8월 4일 국토교통부 건설신기술 인증을 신청해 현재 심사 중에 있다.

 

또한, ㈜에스엘씨티의 3D섬유강화복합체를 이용한 콘크리트 기둥 보강공법과 ㈜케이비로드의 차열 투수골재 포장공법은 기획재정부 혁신제품으로 지정, 조달청 종합포털 혁신장터에 등록되어 전국시장으로의 판로를 확보하게 됐다.

 

㈜국제피스코의 곡관부 및 장폭 보수가 가능한 비굴착 부분보수공법은 북구청과 협업으로 유통단지 일원 하수관로에 현장검증을 마치는 것과 동시에 타 지역기업체(7개사)에서 기술보급을 요청해 2020년 12월 9일 기술이전 협약을 맺고 신기술을 전국으로 판매·보급하고 있다.

 

이 밖에도 테스트베드 지원으로 신기술플랫폼에 등록하고 적극적인 시장진입을 지원한 신기술 3건은 LH공사, 경북대학교, 대구시 북구청 등에서 8억7천만원 상당의 9개 사업을 수주하는 등 신기술 개발업체의 기술혁신과 기업성장을 위한 발판을 마련했다.

 

한편, 2년 정도의 신기술 테스트베드 지원과정에서 대부분의 시험시공 발주부서 업무부담 증가로 신기술 검증을 위한 현장제공을 기피했다. 특히 교량, 터널 등 대형규모의 테스트베드 지원을 위한 현장실증은 대구시 관내 대상현장이 없었다. 또 신기술뿐만 아니라 신제품에 대해서도 테스트베드 지원을 요구하는 등 개선할 사항이 나타나기도 했다.

 

대구시는 테스트베드 지원 과정에서 나타난 미비점과 기술개발 기업체의 건의사항에 대해 전문가와 신기술개발자들이 참여하는 제도개선 검토회의단을 운영하고, 수요자의 의견을 반영한 체계적이고 안정적인 제도를 운영하기로 했다.

 

차혁관 대구시 자치행정국장은 “신기술과 창의적인 아이디어만 가지고도 새로운 사업에 마음껏 도전할 수 있도록 신기술 테스트베드 지원사업을 더욱 강화하겠다”고 밝혔다.

 

<아래는 구글번역기로 번역한 기사 전문이다.>

 

Daegu City strengthens support for new technology development and corporate growth by providing test beds

 

【Break News Daegu】 Reporter Park Young-jae = Daegu City has implemented a new technology test bed support system to support business challenges and market entry by discovering creative ideas and potential local technologies since April 2019, and 7 technologies developed by local companies It was announced on the 24th that 5 cases were completed and 2 cases were being applied for the test bed.

 

In the meantime, as a result of supporting test beds to local companies, two new technology government certifications were obtained and two innovative products were designated by the Public Procurement Service.

 

A test bed is indispensable for verifying the new technology developed by local companies with a lot of cost and time, but due to doubts and responsibility for the failure of the newly developed technology in the ordering department, it has never been applied. Often discarded.

 

Accordingly, the city of Daegu discovers potential technologies in the region, demonstrates novelty, progressiveness, and field applicability through a test bed, and, according to the results, tests new technologies that provide administrative and financial support for initial market entry and government certification. The first bed support system in the country was established and implemented.

 

After the implementation of the system, 5 cases were registered on the new technology platform after undergoing a test bed on-site verification for 7 technologies that a local company had never applied to the site, and 2 cases provided test construction sites through collaboration with the Buk-gu Office and Korea Expressway Corporation. I decided to do it.

SLCT Co., Ltd.'s'Concrete Column Reinforcement Method Using 3D Fiber Reinforced Composite', which Daegu City and local companies joined hands with and commercialized through a test bed, is a new disaster prevention technology from the Ministry of Public Administration and Security (No. 2020-8, June 12, 2020). It was certified, and Heungshin E&C's'exposed composite waterproofing method using acrylate' was certified as a new construction technology by the Ministry of Land, Infrastructure and Transport (No. 908, Nov. 16, 2020), and was first used for various public projects and nationalized. Laid the foothold of.

 

 The unmanned robot coating method equipped with the paint scattering prevention system of RoboPrint Co., Ltd. was currently being reviewed after applying for a new construction technology certification from the Ministry of Land, Infrastructure and Transport on August 4, 2020.

 

In addition, the concrete column reinforcement method using SLCT's 3D fiber reinforced composite and KB Road's heat shielding permeable aggregate paving method were designated as innovative products by the Ministry of Strategy and Finance and registered in the Public Procurement Service's comprehensive portal innovation market to secure sales channels to the nationwide market. done.

 

Kukje Pisco Co., Ltd.'s non-drilling partial repair method, which can repair curved pipes and long widths, completed on-site verification in the sewage pipes around the distribution complex in collaboration with the Buk-gu Office, and at the same time requested technology distribution from other local companies (7 companies) on December 9, 2020. It has signed a technology transfer agreement with Japan and is selling and distributing new technologies nationwide.

 

In addition, the three new technologies that were registered on the new technology platform with the support of the test bed and supported active market entry were awarded 9 projects worth 870 million won from LH Corporation, Kyungpook National University, and Buk-gu Office of Daegu City. It laid a foothold for corporate growth.

 

Meanwhile, in the process of applying for a new technology test bed for about two years, most of the test construction ordering departments avoided providing on-site for new technology verification due to an increase in the workload. In particular, there was no target site in Daegu City for field demonstrations to support large-scale test beds such as bridges and tunnels. In addition, items to be improved, such as requesting test bed support for new technologies as well as new products, appeared.

 

Daegu City decided to operate a system improvement review committee in which experts and new technology developers participate in the deficiencies of the test bed application process and the recommendations of technology development companies, and to operate a systematic and stable system reflecting the opinions of consumers.

 

Daegu City Autonomous Administration Bureau Chief Cha Hyuk-kwan said, “We will further strengthen the support project for new technology test beds so that we can fully challenge new businesses with only new technologies and creative ideas.”

 

ⓒ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