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항시, 연어 스마트 양식산업 본격 추진

4차 산업혁명 기술 스마트양식 클러스터 조성사업...사업비 400억원 확보

오주호 기자 | 기사입력 2021/01/24 [18:16]
지역뉴스
포항시
포항시, 연어 스마트 양식산업 본격 추진
4차 산업혁명 기술 스마트양식 클러스터 조성사업...사업비 400억원 확보
기사입력: 2021/01/24 [18:16] ⓒ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오주호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브레이크뉴스 포항】오주호 기자=포항시는 첨단과학산업도시 위상에 발맞춰 양식산업의 혁신성장을위한 스마트양식 클러스터 조성 및 수산ICT융합 지원사업을 본격적으로 추진한다고 24일 밝혔다.

 

▲ 포항 스마트양식 클러스터 조감도  © 포항시 제공



스마트양식 클러스터 조성사업은 정보통신(ICT)·인공지능(AI)·사물인터넷(IoT)·빅데이터 등 4차 산업혁명 기술을 활용해 자동화·지능화한 스마트양식 테스트베드와 배후부지 기반을 조성하는 사업으로 지금까지부산(2019년 1월), 경남 고성(2019년 8월), 전남 신안(2020년 1월)이 선정돼 추진하고 있다.

 

포항시는 지난 2020년 4월부터 시행된 ‘포항지진 특별법’에 따라 포항시는 경제 활성화 및 공동체 회복을 위한 종합대책을 마련해줄 것을 정부에 강력하게 요청했다.

 

그 결과 스마트 양식기술 개발 및 대규모 양식산업단지 구축을 목표로 하는 포항형 스마트양식 클러스터조성사업(2021년~2024년)에 총사업비 400억 원을 확보했다.

 

포항형 스마트양식 클러스터 조성사업은 민관 협력사업으로 추진되며, 조만간 해양수산부 타당성 평가를 거쳐 실시설계 후 남구 장기면 일대 23만㎡ 부지에 본격적으로 조성된다.

 

연어양식 선진국인 노르웨이 양식 기술을 기반으로 한 민간기업의 참여로 기초 연구수준이 아닌 대량생산 실증기술을 통한 연어 대량생산이 단시간에 가능하다.

 

스마트양식 클러스터가 조성되면 전량 수입에 의존하고 있는 연어를 국내 기술로 양식하고대량생산하여수입 대체효과 및 연어 수출의길도 열린다.

 

또한 마이스터고로 지정된 포항해양과학고와 연계해 지역 스마트양식 전문가를 육성하고 대규모 일자리 창출과 인구유입 등 지역경제에도 상당한파급효과를 미쳐 스마트양식 클러스터 조성사업이 포항의미래 먹거리 산업으로서 역할을 톡톡히 할 것으로 기대된다.

 

이와 함께 생산성을 높이고 경쟁력 강화를 위해 수산업의 생산·유통·가공·소비과정에 정보통신기술(ICT)을 접목하는 수산ICT융합 지원사업도 올해부터 본격적으로 추진된다.

 

포항‘ICT기반 육상해수양식장 자동화시스템 구축사업’은 실시간 모니터링 시스템, 이상수온 대비 시스템, 24시간 자동 급이 시스템 등을 구축하고, 서버데이터를 통해 효율적인 사업 추진을 위한 자료(DB)를 축적한다.

 

포항시는 ETRI 대경권연구센터와 함께 사물인터넷(IoT) 기반 스마트양식 감시시스템 개발 및 실증에도본격 나선다.

 

이강덕 포항시장은 “연어 스마트양식 클러스터 조성 및 수산ICT융합지원사업 육성을 통해수산업의 지속가능한 성장기반을 마련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포항시에는 포스텍, 로봇융합연구소, 가속기연구소 등이 입지하고 있어 4차 산업혁명 기술을 기반으로 하는 스마트 양식기술 개발이 그 어느 지역보다 유리하다는 강점을 지니고 있다.

 

<아래는 구글번역기로 번역한 기사 전문이다.>

 

Pohang City, full-scale promotion of salmon farming industry

 
4th industrial revolution technology smart form cluster construction project...securing 40 billion won in project cost

 
【Break News Pohang】 Reporter Oh Joo-ho = Pohang City announced on the 24th that it will be promoting the creation of a smart farming cluster for innovative growth of the aquaculture industry and supporting the fishery ICT convergence in earnest in line with its status as a high-tech science industrial city.

 
The smart form cluster project is to create an automated and intelligent smart form test bed and the foundation for the infrastructure by utilizing the 4th industrial revolution technologies such as information communication (ICT), artificial intelligence (AI), Internet of things (IoT), and big data. Busan (January 2019), Gyeongnam Goseong (August 2019), and Jeonnam Shinan (January 2020) have been selected as projects so far.

 
In accordance with the Pohang Earthquake Special Act, which took effect in April 2020, Pohang City strongly requested the government to come up with comprehensive measures to revitalize the economy and restore the community.

 
As a result, it secured a total project cost of 40 billion won for the Pohang-type smart farming cluster project (2021-2024), which aims to develop smart farming technology and build a large-scale farming industrial complex.

 
The Pohang-type smart farming cluster project will be promoted as a public-private partnership project, and will be built in earnest on a site of 230,000 square meters in Janggi-myeon, Nam-gu after the detailed design after a feasibility evaluation by the Ministry of Oceans and Fisheries.

 
With the participation of private companies based on Norwegian aquaculture technology, an advanced salmon farming country, mass production of salmon is possible in a short time through mass production demonstration technology rather than basic research level.

 
When a smart farming cluster is established, salmon, which is entirely dependent on import, is farmed with domestic technology and mass-produced, thereby opening up the import substitution effect and the way to export salmon.

 
In addition, in connection with Pohang Marine Science High School, designated as Meister High School, it is expected that the smart aquaculture cluster creation project will play a significant role as Pohang's future food industry as it fosters local smart aquaculture experts and has a significant ripple effect on the local economy such as large-scale job creation and population inflow do.

 
Along with this, the fishery ICT convergence support project, which combines information and communication technology (ICT) into the production, distribution, processing, and consumption process of the fishery industry, will be promoted in earnest from this year in order to increase productivity and strengthen competitiveness.

 
The Pohang “ICT-based onshore seawater farm automation system construction project” establishes a real-time monitoring system, a system for preparing for abnormal water temperatures, and a 24-hour automatic feeding system, and accumulates data (DB) for efficient business promotion through server data.

 
Pohang City is also developing and demonstrating a smart form monitoring system based on the Internet of Things (IoT) with ETRI's Daekyung Area Research Center.

 
Pohang Mayor Lee Kang-deok said, "We expect to lay the foundation for sustainable growth of the fishery industry by creating a smart salmon farming cluster and fostering fisheries ICT convergence support projects."

 
On the other hand, POSTECH, Robot Convergence Research Center, and Accelerator Research Center are located in Pohang City, so the development of smart farming technology based on the 4th Industrial Revolution technology is more advantageous than any other region.

기사제보: phboss7777@naver.com
ⓒ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도배방지 이미지

포항시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