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보고싶은 마음 담아 안전을 선물하자

<성주소방서 임수택 소방사>

이성현 기자 | 기사입력 2021/02/10 [12:38]
오피니언
기고
보고싶은 마음 담아 안전을 선물하자
<성주소방서 임수택 소방사>
기사입력: 2021/02/10 [12:38] ⓒ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이성현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작년부터 시작된 코로나19의 확산에도 올해도 어김없이 민족의 대명절인 설이 다가왔다. 사회적 거리두기가 지속되면서 새로운 생활방식과 문화들이 가족과 함께했던 명절을 맞이하는 방식마저 바꿔 놓고 있다.

 

<성주소방서 소방사 임수택>


특히 명절하면 빼놓을 수 없는 하나가 명절선물이다. 어느 명절이든 무슨 선물을 살지 누구나 고민을 했을 것이다. 그러나 사회적 거리두기로 고향집이나 친척집을 찾아뵙지 않는 가구가 많아질 것으로 예상되면서 온라인으로, 혹은 택배로 선물을 보내드리는 가구도 많을 것이다.


무슨 선물을 보낼지 고민하고 있다면 주택용 소방시설을 선물해 주는 것은 어떨까? 화재는 시간과 장소, 사람을 따지지 않고 어디서든 발생하고, 항상 최악의 경우를 염두에 두고 준비를 해야만 한다. 특히 시골의 경우에는 도심지역과는 달리 상대적으로 소방관서와 거리가 멀고 기초소방시설이 제대로 갖추어져 있지 않기 때문에 주택용 소방시설이 더욱 의미있는 선물이 될 거라고 생각한다.

 

주택용 소방시설은 소화기와 단독경보형 감지기를 말하는데 많은 화재 피해사례로 알 수 있듯이 화재 시 인명피해는 연기에 의한 피해가 대부분이고, 재산피해는 당연히 불에 의한 피해가 주를 이루는데 이때, 주택용 소방시설은 화재피해를 줄이는데 큰 효과를 발휘할 수 있다.

 

소화기 1대가 소방차 10대에 버금간다는 말처럼 초기 화재에는 굉장한 효과를 발휘하고 단독경보형 감지기는 가스나 연기를 감지하면 경고음을 울려 위험을 알림으로써 인명피해가 날 수도 있는 상황에서 ‘대피’라는 선택지를 만들어 준다.


이번 설에는 마음을 표현하기에 방문보다 주택용 소방시설을 함께 보내 고향의 부모님이나 친지들에게 안전을 선물하는 것으로 표현하는 것도 의미 있는 방식이 될 것이다.

 

<아래는 구글번역기로 번역한 기사 전문이다.>

 

Let's present safety with the heart that we want to see


Yin Zhou defense prevention and safety department firefighter Lim Soo-taek

 

< the proliferation of COVID-19, which began with the years >Sungjuso-safe and fireman Lim Soo-taek> has also come to be a great national deity this year.

 

One of the must-see holidays is the holiday goodies. Anyone who would buy any gift for any holiday would have been troubled. However, many households will send gifts online or by courier, with many households not seeing their home or relatives because of social distance.

 

If you are thinking about what gifts to send, why not give them a home fire fighting facility? Fires occur anywhere, not at any time, anywhere, and should always be prepared with the worst in mind. In particular, in the countryside, unlike urban areas, it is relatively far from firefighters, and the basic fire facilities are not properly equipped, so I think housing firefighting facilities will be a more meaningful gift.

 

Home fire fighting facilities are fire extinguishers and single alarm detectors, as can be seen from many fire damage cases, the damage caused by smoke is mostly damaged, property damage is of course the damage caused by fire at this time, housing firefighting facilities can exert a great effect on reducing the fire damage.

 

As one fire extinguisher says, the initial fire has a great effect, and the single-alarm detector makes the option of "evacuation" in situations where life damage may be caused by sounding a warning sound when detecting gas or smoke.

 

In this new year, it will be a meaningful way to express your heart by sending home fire fighting facilities together to present safety to your parents and relatives in your hometown.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본부장입니다. 기사제보: noonbk053@hanmail.net
ⓒ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도배방지 이미지

임수택, 소방사,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