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항시, 설 연휴 앞두고 ‘전통시장 및 골목상권 회복’ 가속화

자체 재원 마련 긴급 피해 구제지원금 ‘신속 지급 총력’...공영주차장, 2시간 무료 개방

오주호 기자 | 기사입력 2021/02/10 [17:07]
지역뉴스
포항시
포항시, 설 연휴 앞두고 ‘전통시장 및 골목상권 회복’ 가속화
자체 재원 마련 긴급 피해 구제지원금 ‘신속 지급 총력’...공영주차장, 2시간 무료 개방
기사입력: 2021/02/10 [17:07] ⓒ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오주호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사진)은 지난 8일 이강덕 포항시장이 지역 상권 회복과 민생경제 활성화 대책방안을 발표하고 있는 모습  © 오주호 기자

 

【브레이크뉴스 포항】오주호 기자=경북 포항시가 코로나19 조기극복을 위해 추진 중인 ‘민생경제 활력대책’이 탄력을 받고 있다.

 

지난 8일 이강덕 포항시장의 골목상권 회복과 민생경제 활성화 대책 브리핑을 통해 발표된 포항시의 ‘코로나19 피해업종 긴급 피해구제 지원금’ 은 10일 오후 3시 기준 4,500여 건 온라인 접수에 이어 3일 만에 47억 원 상당의 지원금이 지급될 만큼 시민들에게 많은 호응을 얻고 있다.

 

또한, 올해 전국 최대 규모인 5천억 원 발행 계획인 포항사랑 상품권은 출시 이후 처음으로 상반기에 3천억 원이 발행해 소상공인 매출 증대에 도움을 주고 있어 코로나 시대에 적합한 언택트 결제 방식인 포항사랑카드도 꾸준히 수요가 증가하고 있다.

 

아울러, 포항시는 민족 최대 명절인 설날을 맞아 지역민과 귀성객들의 주차 편의와 골목상권 회복을 위해 연휴 기간 중 전통시장 및 상점가 주변 공영주차장을 9일부터 별도 해제 시까지 2시간 무료 개방한다.

 

매일 4회 이상 이용객을 대상으로 홍보 방송 및 시장 주출입구, 화장실, 공용주차장 등 공동이용시설을 중심으로 집중 방역을 실시하고 있어 상인들의 자가 주도방역을 위한 현지계도도 병행하고 있다.

 

이강덕 포항시장은 “명절에도 고향을 찾지 못하는 시민들과 사회적 거리두기로 힘든 시기를 보내고 있는 소상공인들에게 위로의 말씀을 전한다”며 “포항시는 앞으로도 골목상권 회복과 민생경제 활성화 대책을 통해 신속하고 실질적인 행정을 펼쳐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아래는 구글번역기로 번역한 기사 전문이다.>

 

Pohang City accelerates “recovery of traditional markets and alleys” ahead of the Lunar New Year holiday

 
Self-funded emergency damage relief subsidy ‘expedited payment total power’...Public parking lot is free for 2 hours

 
[Break News Pohang] Reporter Oh Joo-ho = The “People's Economic Vitality Measures” being promoted by Pohang City in Gyeongbuk to overcome Corona 19 early are gaining momentum.

 
Pohang City's'Corona 19 Emergency Damage Relief Fund' announced on the 8th through a briefing on measures to revitalize the public welfare and recovery of the commercial district of Pohang Mayor Lee Kang-deok will be received online in about 4,500 cases as of 3pm on the 10th. It is receiving a lot of response from citizens so that it will be provided with a subsidy of 4.7 billion won.

 
In addition, the Pohang Sarang Gift Certificate, which is planned to issue 500 billion won, the nation's largest this year, has been issued with 300 billion won in the first half of the year for the first time since its launch, helping to increase sales of small business owners. Demand is steadily increasing.

 
In addition, Pohang City will open public parking lots around traditional markets and shopping streets free of charge for 2 hours from the 9th to the time of separate cancellation during the holiday season for the convenience of parking for local residents and returnees and for the recovery of the alley commercial area on the occasion of New Year's Day, the nation's largest holiday.

 
Since public relations broadcasts are conducted for users more than 4 times a day, intensive quarantine is conducted centering on common facilities such as the main entrance of the market, restrooms, and public parking lots, and local guidance is also being conducted for merchants' self-directed quarantine.

 
Pohang Mayor Lee Kang-deok said, “I would like to express my condolences to the small businessmen who are having a difficult time socially distancing themselves from the citizens who cannot find their hometown even on the holidays.” “Pohang City will continue to recover quickly and practically through measures to revitalize the livelihood and economy. Said that it would continue to unfold.

기사제보: phboss7777@naver.com
ⓒ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