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대구시, ‘대구행복페이’ 소상공인 지원 확대

이성현 기자 | 기사입력 2021/02/18 [15:28]
종합뉴스
경제/산업
대구시, ‘대구행복페이’ 소상공인 지원 확대
기사입력: 2021/02/18 [15:28] ⓒ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이성현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브레이크뉴스 대구】이성현 기자=대구시는 2021년 제1차 대구형 경제방역대책의 일환으로 코로나19 대응 사회적 거리두기로 매출 감소 등 피해를 입은 소상공인에게 대구행복페이 카드수수료 환급 및 가맹점 홍보 등 지원을 확대한다고 18일 밝혔다.

 

▲ 대구행복페이 '대구사랑 상품권' 출시 행사(시청본관 1F 대구은행 시청영업부)  © 대구시


대구시에 따르면 카드수수료 환급 등의 주요대상은 대구행복페이 가맹점 중 식당‧카페, 실내체육시설, 학원 등 집합금지‧영업제한 업종이다. 이들 업종은 2020년도 대구행복페이 총 사용실적 3,108억원 중 38.8%를 차지하는 것으로 파악됐다.

 

이들 집합금지‧영업제한 업종에 대해 올 한해는 연매출 기준 제한 없이 대구행복페이 매출로 발생한 카드수수료를 전액 지원한다. 익월 말일 가맹점 카드대금 결제계좌로 자동 환급되는 리워드 방식이다. 지원 가맹점수는 총 6만여 개 업체, 지원금액은 총 35억원 수준이다. 연매출 10억원 이하 영세가맹점 등에 대해서는 업종 구분 및 피해 여부에 관계 없이 기존대로 동일한 지원을 받을 수 있다.

 

한편, 대구시민을 대상으로 착한 선결제 참여 인증 이벤트를 실시한다. 착한 선결제란, 자주 이용하는 음식점, 우리동네 가게, 카페 등에서 선결제하고 재방문을 약속해 코로나19사태로 위기에 처한 소상공인 자영업자들의 어려움을 덜어주기 위한 자발적 착한소비자 운동을 뜻한다.

 

착한 선결제 참여자는 식당‧카페, 실내체육시설, 학원 등 매장을 방문해 매장 사진과 결제 영수증 등 선결제 참여 인증샷을 찍어 해시태그(#대구행복페이#착한선결제)와 함께 본인 계정의 인스타그램 또는 페이스북 등 SNS에 등재하면 된다. 이벤트는 3월 한 달간 지속되며, 추첨을 통해 당첨된 100명에게는 대구행복페이 3만원을 증정할 예정이다.

 

특히 소상공인들은 대구행복페이 전용 앱(IM샵) 내 샵 개설로 연락처, 채팅, 길찾기, 공유, 사진등록, 쿠폰발행 등 제공 기능을 통해 가맹점을 무료로 홍보할 수 있다.

 

한편, 대구시는 지난해 5월 대구행복페이 이용 활성화를 위해 교육청, 8개 구‧군, 공사‧공단, 출자출연기관, 이전공공기관 등 지역 내 38개 유관기관과 MOU를 체결한 바 있다. 올해도 DGB대구은행 10억원, 대구도시철도공사 2.6억원 기관 구매로 지역상생 정신 실천을 위해 힘쓰고 있다.

 

홍의락 대구시 경제부시장은 “지난해 대구행복페이 3,000억원이 4개월만에 조기 매진되고 올해는 1조원까지 확대 발행할 계획이다. 올해도 연초부터 설 연휴까지 6주만에 1,400억이 판매될 만큼 시민들로부터 호응이 높다”며, “대구행복페이를 이용하면 우리 지역 소상공인들의 카드수수료 부담을 줄이고 매출 증대에 도움이 되어 어려움을 겪는 지역 소상공인들에게 희망이 되고 지역경제에 활력제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아래는 구글번역기로 번역한 기사 전문이다.>

 

 Daegu City Expands Support for Small Businesses in “Daegu Happy Pay”


[Break News Daegu] Reporter Lee Seong-hyun = Daegu City is providing support such as refund of Daegu Happy Pay card fees and promotion of affiliated stores to small business owners who suffered damages such as a decrease in sales due to social distancing in response to Corona 19 as part of the first Daegu-type economic defense measures in 2021. It announced on the 18th that it would expand.

 

According to the city of Daegu, the main targets for card fee refunds are among Daegu Happy Pay member stores, such as restaurants, cafes, indoor sports facilities, and academies, etc. These industries were found to account for 38.8% of the total use of Daegu Happy Pay in 2020.

 

For those businesses that are prohibited from collectively or restricted from business, all card fees incurred from Daegu Happy Pay sales will be fully supported this year without any restrictions on annual sales. It is a reward method that is automatically refunded to the merchant card payment account at the end of the following month. The number of affiliates supported is about 60,000 companies, and the amount of support is about 3.5 billion won. Small merchants with annual sales of 1 billion won or less can receive the same support as before, regardless of business category and damage.

 

On the other hand, a good prepayment participation certification event is held for Daegu citizens. Good prepayment refers to a voluntary good consumer movement to alleviate the difficulties of small business owners, self-employed, who are in crisis due to the Corona 19 crisis by making a prepayment at frequently used restaurants, shops, and cafes in our neighborhood and promising to revisit.

 

Good prepayment participants visit stores such as restaurants, cafes, indoor sports facilities, academies, etc., and take a photo of the store, and take a prepayment verification shot, such as a payment receipt, and take a hashtag (#Daegu Happy Pay#Good First Payment) on the Instagram or face of their account. You can list them on social media such as books. The event lasts for one month in March, and a Daegu Happy Pay 30,000 won will be presented to 100 winners through a lottery.

 

In particular, small business owners can promote their affiliated stores for free through providing functions such as contact, chat, directions, sharing, photo registration, and coupon issuance by opening a shop in the Daegu Happy Pay app (IM shop).

 

Meanwhile, in May of last year, Daegu City signed an MOU with 38 related organizations in the region, including the Office of Education, 8 gu/gun, public corporations and industrial complexes, investment-funded organizations, and relocated public institutions to promote the use of Daegu Happy Pay. This year, DGB Daegu Bank is making an effort to practice the spirit of mutual prosperity with the purchase of 1 billion won by DGB Daegu Bank and 2.6 billion won by Daegu Metropolitan Rapid Transit Corporation.

 

Daegu City Deputy Mayor Hong Eui-rak said, “Last year, 300 billion won in Daegu Happy Pay sold out early in four months, and this year, we plan to expand to 1 trillion won. This year too, from the beginning of the year to the Lunar New Year holidays, there is a high response from citizens, with 140 billion won in sales in six weeks.” He said, “The use of Daegu Happy Pay reduces the burden of card fees for small business owners in our region and helps increase sales. It is expected that it will be a hope for small business owners and a vitality for the local economy.”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본부장입니다. 기사제보: noonbk053@hanmail.net
ⓒ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