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중진공, 영천시와 내일채움공제 지원사업 업무협약 체결

이성현 기자 | 기사입력 2021/04/07 [11:40]
종합뉴스
경제/산업
중진공, 영천시와 내일채움공제 지원사업 업무협약 체결
기사입력: 2021/04/07 [11:40] ⓒ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이성현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이하 중진공)는 지난 6일 영천시(영천시장 최기문)와 ‘영천사랑 내일채움공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 중진공 경북남부     ©중진공

 

중진공에 따르면 내일채움공제는 중소기업과 핵심인력이 매월 일정 금액을 5년간 공동 적립하고 공제만기 시 적립금 전액을 근로자에게 목돈으로 지급하는 제도로, 근로자에게 장기재직과 목돈마련의 기회를 주고 중소기업에게는우수인력의안정적 확보를 통한 생산성 제고의 효과를 제공한다.

 

영천시와 중진공 경북남부지부는 협약을 통해 ‘영천사랑 내일채움공제’ 지원사업에 적극적으로 협력해 관내 중소기업의 고용유지와 우수인재 신규 유입으로 안정적인고용문화를 창출하고 기업하기 좋은 환경을 조성하는 데에 힘을 모으기로 했다.

 

영천시는 관내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4월 초부터 50명을 선착순으로 모집하여 향후 3년간 매월10만원씩 공제가입 기업부담금을 지원할 계획이며, 중진공은가입 지원 및 운영·관리 업무 등을 수행한다.

 

박성환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 경북남부지부장은 “이번 사업을 통해 중소기업과 근로자가 함께 성장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 지자체와 지속적인협력으로 지역주력산업 고도화 및 지역경제 활성화를 통한 일자리 창출을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아래는 구글번역기로 번역한 기사 전문이다.>

 

 Signed a business agreement with Jungang Vacuum and Yeongcheon-si for the tomorrow's fill deduction support project


On the 6th, the Small and Medium Venture Business Corporation (hereinafter referred to as Jungjin Industrial Co., Ltd.) signed a business agreement with Yeongcheon City (Youngcheon Mayor Ki-moon Choi) for “Youngcheon Love Tomorrow Filling Deduction”.

 

According to the Small and Medium Business Administration, the tomorrow fill deduction is a system in which SMEs and key personnel jointly accumulate a certain amount of money each month for 5 years, and when the deduction expires, the full amount of the reserve is paid to the worker in lump sum. It provides the effect of enhancing productivity by securing stable manpower.

 

Through an agreement, Yeongcheon City and Jungjin Gyeongbuk South Branch actively cooperate in the'Yeongcheon Love Tomorrow Filling Deduction' support project to create a stable employment culture and create a business-friendly environment by maintaining employment of small and medium-sized enterprises and the inflow of excellent talents. I decided to gather strength.

 

Yeongcheon City is planning to support subsidy of KRW 100,000 each month for the next three years by recruiting 50 people from the beginning of April to SMEs in the jurisdiction on a first-come, first-served basis.

 

Park Seong-hwan, head of the Small and Medium Venture Business Corporation, Gyeongbuk Southern Branch, said, “Through this project, we will provide opportunities for SMEs and workers to grow together, and through continuous cooperation with local governments, we will continue to strive for job creation through sophistication of local major industries and revitalization of the local economy. "He said.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본부장입니다. 기사제보: noonbk053@hanmail.net
ⓒ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