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이강덕 포항시장, 민선7기 3주년 “더 큰 포항 향한 새로운 도약”


시민과 함께 변화와 도약의 시간을 거쳐 더 큰 포항 완성
위대하고 성숙한 포항 시민정신, 위기에 강한 포항 재발견!
3대 혁신산업 클러스터 완성, 그린&블루 생태도시 등
10대 핵심과제 남은 임기까지 최선

박영재 기자 | 기사입력 2021/06/30 [13:26]
특집
이강덕 포항시장, 민선7기 3주년 “더 큰 포항 향한 새로운 도약”

시민과 함께 변화와 도약의 시간을 거쳐 더 큰 포항 완성
위대하고 성숙한 포항 시민정신, 위기에 강한 포항 재발견!
3대 혁신산업 클러스터 완성, 그린&블루 생태도시 등
10대 핵심과제 남은 임기까지 최선
기사입력: 2021/06/30 [13:26] ⓒ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박영재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민선7기 3주년을 맞아 기자회견 모습     ©박영재 기자

 

이강덕 포항시장이 ‘시민중심 그린포항’, ‘풍요로운 지역경제’, ‘생명존중 안전포항’으로의 대전환을 멈추지않고 추진해 나가겠다고밝혔다.

 

이 시장은 30일, 민선7기 3주년을 맞아 기자회견을 열고 그동안 시민과 함께한 변화와 도약의 시간을 바탕으로 더 큰 포항을 완성해 나갈 수 있도록최선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이날 이 시장은 “민선 6·7기 7년여 시간을 돌아보면 11.15 지진과 코로나19사태와 같은 예기치 못한 위기의 순간도 있었지만, 위대하고 성숙한 시민정신덕분에 위기에 강한 포항을 재발견하고 자부심을 갖게 됐다”며 포항시민들에 대한 감사의 마음을 전했다.

 

연 1천만명 찾는 그린웨이 도시정원 자리매김, 신성장동력 국․도비 확보 노력, 시 예산 7년 만에 2배 가까이 늘어

 

▲ 포항 그린웨이 도시숲 전경     ©포항시 제공

 

이 시장은 “여러 가지 성과가 있겠지만, 지난 2016년부터 준비한 그린웨이프로젝트로 미래 100년을 내다보고, 단절된 도시공간을 녹색벨트로 연결해 도시에 숨결을 불어넣었다고 자평했다.

 

연간 1,000만 명이 넘는 시민들이 찾는 철길숲과 지난 5년간 축구장 38개 면적에 달하는 새로운 도시숲 녹지 조성 등 도심전체에 연결된 숲길은 시민들의 건강의 길, 쉼터의 길뿐만 아니라 일터와 가정을 향한 출퇴근의 길, 문화와 소비를 위한 생활의 길로 자리매김 했다고 말했다.

 

특히, 미래 신성장산업 동력 구축은 물론, 대형SOC․공모사업 등 현안 사업의 적극적인 발굴과 꾸준한 국․도비 확보 노력을 통해 2014년 1조3343억 원(최종예산 기준)이었던 포항시 예산이 7년 만인 올해 82.6% 증가된 2조4358억 원(당초예산)을 편성하며 서민생활 안정과 지역 경제에 활력을 불어넣고 있다고 강조했다.

 

앞으로 포항시는 △그린&블루 생태도시로 디자인 △‘숨쉬는 포항’에 대한 시민의 기대에부응 △사람과 문화가 모이는 도시공간으로 재배치 △시민 생활의 질과 품격 향상 △3대 혁신 산업 클러스터 완성 △랜드마크형 해양관광 산업 인프라 구축 △시민체감의 민생경제 활력 강화 △빈번하는 이상기후 현상 대비 대응력강화 △도시재건 수준의 지진피해 회복 △상시방역 체계 구축 등 10대 핵심과제에 시정 역량을 집중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시민이 중심인 품격 있는 그린도시 포항

 

▲ 이강덕 포항시장이 포항그린웨이 프로젝트 핵심사업인 철길도시숲 길을 걸으며 공무원들과 길위의 포럼을 갖고 있다.     ©포항시 제공

 

이 시장은 포항시는 지난 7년간 포항을 바꾸는 새롭고 다양한 시도로 시민 중심의 품격 있는 그린도시로 나아가고 있다. 그린웨이프로젝트 및 학산천 생태하천 복원사업, 깨끗하고 안전한 대기관리, 전국 최대 규모 도시재생 뉴딜사업, 시민생활을 향상시키는 생활복지 추진 등을 통해 이를 완성해 나가고 있다고 말했다.

 

앞으로도 철길숲을 더욱 확장하고, 올해부터 본격 추진되는 학산천 복원을 시작으로 양학천․칠성천․두호천까지 도심하천 생태복원을 확대해 숲길과 물길이 만나는 ‘그린&블루 생태도시’의 모습을 갖춰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와 함께 스마트 그린도시 조성사업과 신규 자원순환종합타운 조성으로 ‘숨 쉬는 포항’에 대한 시민들의 기대에도 부응해 나갈 계획이며, 청년창업허브․문화예술허브․첨단해양산업 R&D 센터를 건립해 사람과 문화가 모이는 도시 공간을 만들어 나가기로 했다고 밝혔다.

 

시민 생활의 질 개선과 도시의 품격 향상에도 집중해 나갈 방침이다. 연구중심 의대 설립을 적극 추진하는 한편 사계절 문화와 예술․스포츠를 즐길 수 있고 생애전주기 맞춤형 일자리와 복지정책 추진으로 청년․어르신․장애인 및 ‘엄마․아빠’의 활동이 당당한 포항을 만들 계획이라고 강조했다.

 

시민의 삶이 풍요로운 경제도시 포항

 

▲ 23일 포항시가 블루밸리국가산업단지에 전기자동차 이차전지 종합관리센터 찯공식을 갖고 있다. ©포항시

 

이와 함께, 영일만산단, 블루밸리 국가산단, 경제자유구역 등 3개 산업단지 전격 추진과 함께 연이은 3+1 국가전략특구 지정과 배터리․바이오헬스․수소연료전지 관련 기업의 대규모 투자유치를 기반으로 ‘영일만산단, 블루밸리 국가산단, 융합기술산업지구’를 중심으로 3대 혁신산업 클러스터를 완성해 철강 일변도의 산업구조를 철강과 이차전지(배터리), 바이오․헬스, 수소연료전지 등 신산업으로 다변화하겠다는 계획을 밝혔다.

 

환동해 해양복합 전시센터 건립, 해상케이블카 설치, 오천다원복합센터 등 도심거점의 해양관광산업 인프라 조성에도 속도를 내고 있고, 경제대교이자 관광대교인 동해안대교(영일만횡단구간) 건설 지속 추진, 환동해크루즈 및 페리 정기 운항 등을 통해 ‘랜드마크형 해양관광산업’의 기반도 탄탄히 다져나가기로 했다.

 

특히, 시민이 체감하는 민생경제 활력을 강화하기 위해 올해만 3천억 원, 최근 5년간 1조2천억 원의 전국 최대 규모의 포항사랑 상품권 발행 확대 및 모바일 상품권 도입, 환동해 문화콘텐츠기업 육성센터 활성화 등 내수 회복에 총력을 다하고, 농촌중심지 활성화 사업, 연어 스마트양식 클러스터 조성 등 농어업 선진화로 농어촌의 경쟁력 확보에도 힘을 보탤 방침이다.

 

시민의 생명과 재산이 보호되는 안전도시 포항

 

▲ 지진연구센터(조감도)     ©포항시 제공

 

마지막으로 지진․코로나 등 각종 재난을 극복하고 시민의 생명과 재산 보호에도 총력을 기울일 계획이다.

 

빈번하는 이상기후 대비 대응력을 강화해 나가기 위해 각종 도로, 시설물, 해안가 및 산지의 위험을 예방하고, 스마트 하수관로 관리체계를 구축한다.

 

행복도시 어울림 플랫폼, 복합커뮤니티센터를 기반으로 하는 흥해 특별도시재생사업과 환호동 대동빌라 재건축 사업도 차질 없이 추진해 도시 재건 수준의 지진피해 회복으로 시민생활을 안정화 시켜나간다는 계획이다.

 

▲ 이강덕 포항시장이 경북 1호 코로나19 화이자백신 접종자인 김도숙 어르신의 접종을 위해 안내를 하고 있다.     ©포항시 제공

 

코로나 대응에도 긴장의 끈을 놓지 않고, 상시 방역체계를 유지하고 백신 접종을 확산해 집단면역을 완성해 코로나 극복과 경제 활성화에 집중할 계획이다.

 

이강덕 시장은 “지금까지 우리 시민들이 좀 더 편안하게 생활하고 포항이 미래로 도약할 수 있도록 모든 노력을 경주해 왔다”며, “앞으로 시민들과의 소통을 확대해 시민의 의견을 최대한 반영하는 시정을 펼쳐 시민이 주인인, 시민과 함께 더 큰 포항을 향해 다시 도약할 수 있도록 남은 임기 동안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아래는 구글번역기로 번역한 기사 전문이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Pohang Mayor Lee Kang-deok, 3rd anniversary of the 7th popular election “A new leap towards a bigger Pohang”

 

Mayor Lee Kang-deok of Pohang announced that he would continue to push forward without stopping the great transition to ‘citizen-centered green Pohang’, ‘prosperous local economy’ and ‘safety Pohang with respect for life’.

 

Mayor Lee held a press conference on the 30th to commemorate the 3rd anniversary of the 7th popular election and emphasized that he would do his best to complete a bigger Pohang based on the time of change and leap with the citizens.

 

On this day, Mayor Lee said, "Looking back on the 7th year of the 6th and 7th popular elections, there were moments of unexpected crises such as the 11.15 earthquake and the Corona 19 incident, but thanks to the great and mature citizenship, I became proud to rediscover Pohang, which is strong in crisis. He expressed his gratitude to the citizens of Pohang.

 

Establishing a greenway urban garden that attracts 10 million people a year, efforts to secure new growth engines national and provincial funds, the city budget nearly doubled in 7 years

 

Mayor Lee said, “There will be many achievements, but the Greenway project prepared in 2016 looked into the future 100 years and breathed life into the city by connecting the disconnected urban space with a green belt.

 

Forest trails connected to the entire city, such as the railroad forest visited by over 10 million citizens annually and the creation of a new urban forest green space equivalent to 38 soccer fields over the past five years, are not only a way of health and shelter for citizens, but also a way of commuting to work and home. He said that it has established itself as a way of life for culture and consumption.

 

In particular, this year marks the first time in 7 years that the budget of Pohang City, which was KRW 1.334.3 trillion in 2014 (based on the final budget), was established through active discovery of pending projects such as large-scale SOC and public offering projects, as well as efforts to secure national and provincial funds, as well as building a new growth engine for the future. He emphasized that the budget was set at 2.4358 trillion won (original budget), an increase of 82.6%, stabilizing the lives of ordinary people and vitalizing the local economy.

 

In the future, Pohang city will be designed as a green & blue eco-city, meet the citizens’ expectations for ‘breathing Pohang’, relocate to an urban space where people and culture gather, improve the quality and dignity of citizens’ lives, and complete the three major innovative industrial clusters △Land. We plan to focus our municipal administration capabilities on 10 core tasks, such as establishing a mark-type marine tourism industry infrastructure, strengthening the vitality of the economy through citizens’ feelings, strengthening the ability to respond to frequent abnormal climate events, recovering from earthquake damage at the level of urban reconstruction, and establishing a regular quarantine system. said.

 

Pohang, a classy green city centered on citizens

 

The mayor of Pohang is moving toward a citizen-centered, elegant green city through new and diverse attempts to change Pohang over the past seven years. He said that he is completing this through the Greenway Project, the Haksancheon Ecological River Restoration Project, clean and safe air management, the nation's largest urban regeneration New Deal project, and the promotion of welfare to improve citizens' lives.

 

In the future, we will further expand the railroad forest and expand the ecological restoration of downtown rivers to Yanghakcheon, Chilseongcheon, and Duhocheon, starting with the restoration of Haksancheon Stream, which will be carried out in earnest from this year, to create a ‘Green & Blue Ecological City’ where forest roads and waterways meet. He said that he plans to complete it.

 

At the same time, we plan to meet the expectations of citizens for 'breathing Pohang' through the smart green city development project and the creation of a new comprehensive resource circulation town. He said that he decided to create an urban space where cultures can gather.

 

It will also focus on improving the quality of life for citizens and improving the dignity of the city. While actively promoting the establishment of a research-oriented medical school, he emphasized that he plans to make Pohang a place where young people, the elderly, the disabled, and 'mothers and dads' can enjoy four seasons of culture, arts and sports, and promote job and welfare policies tailored to the entire life cycle. did.

 

Pohang, an economic city with an abundant life of citizens

 

At the same time, based on the sudden promotion of three industrial complexes: Yeongilman Industrial Complex, Blue Valley National Industrial Complex, and Free Economic Zone, the designation of a 3+1 national strategic special zone and the attraction of large-scale investment from battery, bio-health, and hydrogen fuel cell-related companies. By completing three innovative industrial clusters centering on the Yeongilman Industrial Complex, Blue Valley National Industrial Complex, and Convergence Technology Industrial Zone, the company plans to diversify its steel industry structure into new industries such as steel, secondary batteries (battery), bio/health, and hydrogen fuel cells. announced the plan.

 

We are also accelerating the construction of the marine tourism industry infrastructure in the city center, such as the construction of the Hwandonghae Maritime Complex Exhibition Center, the installation of the marine cable car, and the Ocheon Tea Complex Center. It is also decided to solidify the foundation of the 'landmark-type marine tourism industry' through regular ferry operations.

 

In particular, in order to strengthen the vitality of the livelihood economy felt by citizens, expansion of the nation's largest Pohang Love gift certificate issuance of KRW 300 billion this year and KRW 1.2 trillion over the past five years, introduction of mobile gift certificates, activation of the Pan-East Sea cultural contents company fostering center, etc. We will do our best to recover domestic demand, and add strength to securing competitiveness in rural areas by advancing the agricultural and fishery industry, such as the project to revitalize rural centers and the creation of a salmon smart farming cluster.

 

Pohang, a safe city where the lives and properties of citizens are protected

 

Lastly, we plan to overcome various disasters such as earthquakes and corona, and focus our efforts on protecting the lives and property of citizens.

 

In order to strengthen the ability to respond to frequent abnormal climates, various roads, facilities, coastal areas and mountain areas are prevented from danger, and a smart sewage pipeline management system is established.

 

The Heunghae Special Urban Regeneration Project and the Hwanho-dong Daedong Villa Reconstruction Project based on the Happy City Oullim Platform and Complex Community Center will also be carried out without any setbacks, thereby stabilizing the lives of citizens by recovering from earthquake damage at the level of urban reconstruction.

 

The company plans to focus on overcoming the coronavirus and revitalizing the economy by maintaining a regular quarantine system and spreading vaccines to complete collective immunity without putting tension in the response to the corona virus.

 

Mayor Lee Kang-deok said, “Until now, we have made every effort so that our citizens can live more comfortably and Pohang can take a leap into the future. I will do my best for the rest of my tenure so that citizens can take another leap forward toward a bigger Pohang together with their owners and citizens,” he said.

 

ⓒ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