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추석에 '주택용 소방시설 선물하세요!'

경산소방서장 정훈탁

박은정 기자 | 기사입력 2021/09/10 [16:50]
오피니언
기고
추석에 '주택용 소방시설 선물하세요!'
경산소방서장 정훈탁
기사입력: 2021/09/10 [16:50] ⓒ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박은정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코로나19를 극복하고자 국가와 전 국민이 상방설법(想方設法)으로 애를쓰는 가운데 어느덧 성큼 명절 추석(秋夕)이 다가왔다. 

 

▲ 경산소방서 서장 정훈탁     ©경산소방서

 

사회적 거리두기로 긴장을 유지하고 있는 만큼 이번 추석에는 고향에 계신 부모님과 친지들에게 주택용 소방시설을 전달하며 안전을 선물해 보면 어떨까?

 

현재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라 집에 거주하는 시간이 늘면서 주택 안전에 관심을 갖는 사람들이 늘고 있다. 

 

특히 자녀의 비대면 원격수업과 직장인의 재택근무 확대 등으로 하루 대부분을 집에서 보내는 사람이 많고, 실내공간에서 오랜 시간 머물러 계시는 어르신들에게도 주택 안전은 어느 때보다 중요한 상황이라고 할 수 있다. 

 

주택용 소방시설은 단독경보형감지기와 소화기이 두 가지를 말하는데 소방시설법인‘화재예방, 소방시설 설치·유지 및 안전관리에 관한 법률 제8조’에 따라 단독주택과 다가구주택, 연립·다세대 주택 등에 의무 설치하도록 법으로 규정되어 있고 화재 초기에 매우 유용한 소방시설이다.

 

단독경보형감지기는 열이나 연기, 불꽃 등을 감지해 내장 음향 장치로 위험을 알려주는 장치다. 주택 내 배선 작업 없이 배터리의 힘으로 평균 8~10년 정도 사용이 가능하고 화재 발생 초기에 위험을 알려 신속한 대피가 가능하다. 또한 주변에서도 빠르게 인지할 수 있어 대피를 돕거나 대신 화재를 신고해줘 초기 대응에 매우 효과적이다.

 

소화기 역시 화재 초기 신속한 진압에 큰 도움을 준다. 차례 음식 등을 많이 요리하는 주방에서는 주방용 소화기를 배치할 것을 권유한다.

 

작년 경산 관내에서 화재건수는 총 196건으로 이 중 주거화재가 31건(15.8%)을 차지하고 있어 경산 내 화재저감을 위해서라도 주택용 소방시설 설치는 필수이다. 

  

경산소방서에서는 화재 저감을 위하여 8월 말부터 경산 이마트 및 경산시외버스터미널에 랩핑 홍보 방법으로 주택용소방시설을 홍보중이다. 

 

그리고 지난 8일부터 소방대상물의 관계인이 소방시설 등을 평상시에 관리를 잘 하고 있는 여부를 확인하기 위하여 지자체·전기·가스안전공사 등 유관기관과 합동으로 전통시장, 다중이용시설 소방특별조사를 추진 중이다.

 

소방특별조사의 세부 내용은 노후 배선 교체와 멀티탭 등 전기코드 문어발식 사용 금지 안내, 관계인 소방안전의식 고취를 위한 현장 소방안전 교육 등 이다. 

 

코로나19와의 전쟁에서 두 번째 추석인 만큼 안전을 추구하는 것은 당연한 일일지도 모른다. 이번 추석에는 가정마다 소방시설을 설치·점검하고 경계하므로 우리나라 대표 명절인 추석을 최고로 안전하게 보내길 바란다.

 

참고로 주택용 소방시설을 인터넷과 관내 대형마트에서 저렴한 가격으로 구매가 가능하다.

 

<아래는 구글번역기로 번역한 기사 전문이다.>

 

 

As the country and the whole nation are working hard to overcome the COVID-19, the Chuseok (秋夕) is fast approaching.

 

As we are maintaining tension due to social distancing, how about giving home firefighting facilities to our parents and relatives in our hometown as a gift of safety this Chuseok?

 

As the time spent at home increases due to the prolonged COVID-19 outbreak, more and more people are paying attention to home safety.

 

In particular, many people spend most of the day at home due to non-face-to-face remote lessons for their children and the expansion of telecommuting by office workers, and home safety is more important than ever for the elderly who stay indoors for a long time.

 

 Residential firefighting facilities refer to two types: single alarm type detectors and fire extinguishers. In accordance with Article 8 of the Fire Prevention, Firefighting Facility Installation, Maintenance, and Safety Management Act, the firefighting facility corporation is obligated to single-family houses, multi-family houses, and multi-family houses, etc. It is stipulated by law to be installed and is a very useful firefighting facility in the early stage of a fire.

 

An independent alarm detector is a device that detects heat, smoke, or flames and alerts the user to danger with a built-in sound device. It is possible to use the battery for an average of 8 to 10 years without wiring work in the house, and it is possible to evacuate quickly by notifying the danger in the early stage of a fire. In addition, it is very effective in initial response by helping evacuation or reporting a fire instead because it can be quickly recognized from the surroundings.

 

A fire extinguisher is also a great help in quickly extinguishing a fire in the early stages. In a kitchen where a lot of food is cooked, it is recommended to place a kitchen fire extinguisher.

 

There were a total of 196 fires in Gyeongsan last year, of which 31 (15.8%) were residential fires.

  

The Gyeongsan Fire Department has been promoting residential firefighting facilities as a wrapping promotion method at Gyeongsan E-Mart and Gyeongsan Intercity Bus Terminal from the end of August to reduce fires.

 

In addition, from the 8th, a special firefighting investigation of traditional markets and multi-use facilities was promoted jointly with relevant organizations such as local governments, the Electricity and Gas Safety Corporation, etc. is in progress

 

The details of the special firefighting investigation include replacement of old wiring, instructions on prohibiting the use of electric cords such as multi-tap, and on-site fire safety education to raise fire safety awareness among stakeholders.

 

As it is the second Chuseok in the fight against COVID-19, it may be natural to pursue safety. This Chuseok, each home installs, inspects, and guards against firefighting facilities, so I hope that you spend Chuseok, the representative holiday of Korea, in the safest possible way.

 

For reference, residential firefighting equipment can be purchased at a low price on the Internet and at large supermarkets in the area. 

ⓒ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도배방지 이미지

경산소방서,코로나19,주택용소방시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