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태풍 힌남노가 할퀴고 간 자리......

이성현 기자 | 기사입력 2022/09/06 [14:46]

태풍 힌남노가 할퀴고 간 자리......

이성현 기자 | 입력 : 2022/09/06 [14:46]

경주 보문단지 인근인 보덕동과 암곡동 일대를 힌남노가 휩쓸고 지나면서 대규모 피해가 발생했다. 사진은 경주 지역 독자가 찍어 보내온 것으로 6일 새벽 경주시에는 시간당 80여mm의 비가 쏟아졌다.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 입니다.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밝힙니다.>

 

브레이크뉴스 대구 본부장입니다. 기사제보: noonbk053@hanmail.net
 
포토뉴스
이동
메인사진
“청송에서 모터사이클 크로스컨트리 경기 즐겨요”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