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로고

경주시, 시민감사관과 해빙기 주요시설 안전점검 실시

박영재 기자 | 기사입력 2023/03/21 [14:05]

경주시, 시민감사관과 해빙기 주요시설 안전점검 실시

박영재 기자 | 입력 : 2023/03/21 [14:05]

【브레이크뉴스 경주】박영재 기자=경주시는 시민감사관과 합동으로 지난 13일, 21일 이틀에 걸쳐 도로와 터널 등 주요 시설에 대한 안전점검을 실시했다고 21일 밝혔다.

 

▲ 경주시, 시민감사관과 해빙기 주요시설 안전점검 실시  © 경주시


이번 점검은 해빙기 지반 약화에 따른 시설물 붕괴, 전도, 낙석 등 취약지구 점검과 행정 투명성 제고를 위해 마련됐다.

 

겨우내 얼어붙었던 지반이 약화된 해빙기인 만큼, 경주시는 이번 합동 점검을 통해 균열·침하 등 안전사고 발생이 우려되는 곳을 찾아 시민감사관과 함께 현장점검에 나섰다.

 

덕동댐에서 추령터널로 이어지는 도로변 급경사지 산사면과 강동면 다산리의 귀래정 등에서 점검이 이뤄졌으며, 시민감사관 외에도 재난관련 부서 공무원들과 안전관리자문단 등도 점검에 동행했다.

 

주요 점검 사항은 ‘도로 주변 지반 침하·균열 여부’, ‘석축·옹벽·축대·가설건축물 등 흙막이 공사 전반’, ‘지하 굴착 공사장의 붕괴 위험 요소·안전관리 대책 수립 여부’ 등이다.

 

경주시는 이번 점검을 통해 지하 안전평가 협의 내용 이행 여부 등을 면밀히 들여다봤으며, 점검 결과 안전 위해 요소가 확인된 곳은 즉시 조치토록 했다.

 

김대학 경주시 청렴감사관은 “시민감사관과 함께 얼었던 지표면이 녹아 지반 약화가 우려되는 해빙기에 취약지구 등에 대한 점검으로 위험요소 사전 제거 등 선제적 대응은 물론 행정 투명성 제고에도 큰 도움이 됐길 바란다”고 밝혔다.

 

이번 합동점검에 참여한 최광복 시민감사관은 “이번 합동 점검으로 더욱 투명하고 청렴한 행정으로 시민 만족도 제고에 도움을 줬길 바란다”고 말했다.

 

<구글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 입니다.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밝힙니다.>

 

Gyeongju city conducts safety inspections of major facilities during the thawing season with citizen auditors

 

Gyeongju City announced on the 21st that it had conducted safety inspections on major facilities such as roads and tunnels over two days, on the 13th and 21st, jointly with the citizen inspectorate.

 

  This inspection was prepared to inspect vulnerable areas such as collapse of facilities, overturning, and falling rocks due to ground weakening during the thawing season and to improve administrative transparency.

 

As it is the thaw season when the ground that has been frozen over the winter has weakened, Gyeongju City has started an on-site inspection with the citizen inspectorate to find places where safety accidents such as cracks and subsidence are concerned through this joint inspection.

 

Inspections were conducted on the steep slopes along the roadside from Deokdong Dam to Churyeong Tunnel and Gwiraejeong Pavilion in Dasan-ri, Gangdong-myeon. In addition to the citizen auditor, public officials from disaster-related departments and a safety management advisory group accompanied the inspection.

 

The main inspection items are 'ground subsidence and cracks around roads', 'general earth retaining works such as stonework, retaining walls, embankments, and temporary buildings', and 'whether risk factors for collapse and safety management measures are established at underground excavation construction sites'.

 

Through this inspection, the city of Gyeongju looked closely at whether the contents of the underground safety evaluation agreement had been fulfilled, and took immediate action in places where safety hazards were identified as a result of the inspection.

 

Gyeongju City Integrity Inspector Kim Dae-gak said, "I hope that it will be of great help not only to take preemptive measures such as preemptive removal of risk factors, but also to improve administrative transparency by inspecting vulnerable districts during the thawing season, when the frozen ground surface melts together with the citizen auditor." .

 

Citizen Auditor Choi Gwang-bok, who participated in the joint inspection, said, "I hope that this joint inspection has helped to improve citizen satisfaction with more transparent and honest administration."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