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로고

세계평화 실현과 신통일한국 위한 천주평화연합 경북도 평화대사 위촉식 열려

박영재 기자 | 기사입력 2023/09/18 [16:13]

세계평화 실현과 신통일한국 위한 천주평화연합 경북도 평화대사 위촉식 열려

박영재 기자 | 입력 : 2023/09/18 [16:13]

 

▲ ‘천주평화연합 창립 18주년 기념’ 경상북도 평화대사 위촉세미나가 지난16일 오전 경주평화회관 3층 대강당에서 열렸다.  © 박영재 기자


【브레이크뉴스 경주】박영재 기자=‘천주평화연합 창립 18주년 기념’ 경상북도 평화대사 위촉세미나가 지난16일 오전  경주평화회관 3층 대강당에서 열렸다.

 

천주평화연합가 공동 주체·주관한 이날 행사는 이정문 UPF 경북회장의 사회로 진행됐다. 국민의례, 최수경 UPF 경북 상임고문의 환영사, 양창식 UPF 세계의장의 특강, 정동원 UPF 부회장의 강좌, 평화대사 위촉식의 순으로 진행됐다. 

 

최수경 UPF 경북 상임고문은 “UPF 창설자인 문선명·한학자총재 양위분을 모시고 중동평화를 위한 활동과 남미, 북중미를 오가며 진행했던 다양한 글로벌 평화운동에 대한 생생한 경험담과 깨달음을 통해 신규평화대사분들에게 평화에 대한 비전과 방향을 제시해줄 것으로 기대한다”고 환영사를 통해 밝혔다.

 

이어진 강좌에서 정동원 UPF 부회장은 진화와 창조를 너머 생명 자체의 본질적인 신비를 설명하며 “인간이 다른 종들을 지배한 원리는 위하여 사는 삶에 있으며 그것은 가정을 통해 배우고 성장한다. 건강한 가정, 행복한 가정은 세계평화의 모델이며 모든 문제해결의 출발점과 열쇠이다” 라고 참가정 운동의 중요성을 역설했다. 

 

양창식 UPF 세계의장은 특강을 통해 “통일한국은 앞으로 새로운 경제강국으로 부상할 것” 이라며 “이를 앞당기기 위해 UPF 세계적인 네트워크를 통해 글로벌 평화운동과 남북통일을 지지하는 프로젝트를 추진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와함께 “북한에 대한 인도적 지원과 민간교류를 통해 개방과 개혁의 길로 나갈 수 있도록 신규평화대사들이 대국민 운동에 적극 동참해 달라”라고 강조했다. 이후 양창식 UPF 세계의장으로부터 100여명의 새로운 평화대사들이 위촉장을 수여받았다. 

 

▲ 위촉장 수여     ©박영재 기자



UPF는 국가와 민족, 종교와 이념을 초월해 인류 한 가족의 평화세계를 이루기 위해 공생·공영·공의를 모토로 지속가능한 한반도 평화통일 기반을 구축하고 전 세계가 직면한 글로벌 도전과제에 세계시민과 함께 행동해 왔다. 

 

올해 창립 18주년을 맞은 UPF는 2005년 미국 뉴욕 링컨센터에서 문선명·한학자 총재에 의해 지구촌 분쟁을 종식하고 평화세계 실현이라는 목표 아래 창설됐다.

 

이후 UN 경제사회이사회(ECOSOC) 특별 협의 지위로 활동해 오다 2018년 7월 24일에는 UN에 등록된 5,000여 개의 민간 비영리단체(NGO) 가운데 150여 개 단체만이 부여받은 최상위 등급인 포괄적 협의 지위로 승격되어 국제평화운동을 지속하고 있다.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 입니다.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밝힙니다.>

 

<This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Please note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ranslation.>

 

Appointment ceremony for Peace Ambassador of Gyeongbuk Province of Gyeongsangbuk-do, Universal Peace Federation held for realization of world peace and new unified Korea

 

【Break News Gyeongju】Reporter Park Young-jae = The Gyeongsangbuk-do Peace Ambassador Appointment Seminar commemorating the 18th anniversary of the founding of the Universal Peace Federation was held in the main auditorium on the 3rd floor of the Gyeongju Peace Center on the morning of the 16th.

 

The event, co-hosted and hosted by the Universal Peace Federation, was hosted by UPF Gyeongbuk President Lee Jeong-moon as emcee. It was held in the following order: a national ceremony, a welcoming speech by Choi Soo-kyung, UPF Gyeongbuk standing advisor, a special lecture by UPF World Chairman Yang Chang-sik, a lecture by UPF Vice President Chung Dong-won, and a peace ambassador appointment ceremony.

 

Soo-kyung Choi, standing advisor to UPF Gyeongbuk, said, “Through vivid experiences and realizations about the activities for peace in the Middle East and the various global peace movements that were carried out in South America, North and Central America with UPF founders Sun Myung Moon and President Hak Ja Han, I am teaching new peace ambassadors about peace. “I expect that he will provide vision and direction,” he said in his welcoming speech.

 

In the following lecture, UPF Vice President Jeong Dong-won explained the essential mystery of life itself beyond evolution and creation and said, “The principle by which humans dominate other species lies in living for the sake of others, and that is learning and growing through family. “A healthy family and a happy family are a model for world peace and the starting point and key to solving all problems,” he said, emphasizing the importance of the true family movement.

 

UPF World Chairman Yang Chang-sik said in a special lecture, “Unified Korea will emerge as a new economic powerhouse in the future,” and added, “To advance this, we are promoting projects to support the global peace movement and the unification of North and South Korea through the UPF global network.”

 

In addition, he emphasized, “We ask that the new peace ambassadors actively participate in the national movement so that we can move forward on the path of openness and reform through humanitarian support and private exchanges for North Korea.” Afterwards, about 100 new peace ambassadors received appointment letters from UPF World Chairman Yang Chang-sik.

 

UPF establishes a sustainable foundation for peaceful unification of the Korean Peninsula under the motto of symbiosis, co-prosperity, and justice in order to achieve a world of peace for one human family, transcending nation, ethnicity, religion, and ideology. We have been acting together.

 

UPF, which celebrates its 18th anniversary this year, was founded in 2005 at Lincoln Center in New York, USA by President Sun Myung Moon and President Hak Ja Han with the goal of ending global conflict and realizing a world of peace.

 

Since then, it has been working under special consultative status with the UN Economic and Social Council (ECOSOC), and on July 24, 2018, it was granted comprehensive consultative status, the highest level given to only about 150 organizations among the 5,000 private non-profit organizations (NGOs) registered with the UN. It has been promoted to and is continuing the international peace movement.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