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로고

경주시, 다산목민대상 수상...경북 22개 시·군 중 15년 만의 첫 쾌거

박희경 기자 | 기사입력 2023/11/10 [14:20]

경주시, 다산목민대상 수상...경북 22개 시·군 중 15년 만의 첫 쾌거

박희경 기자 | 입력 : 2023/11/10 [14:20]

【브레이크뉴스 경주】박희경 기자=경주시는 10일 정부세종청사에서 열린 제15회 다산목민대상 시상식에서 행정안전부장관상(본상)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다산목민대상은 행정자치부 주관 다산 정약용 선생의 목민정신을 행정 현장에서 실천하고 있는 전국 기초 지자체 3곳을 발굴·시상하는 권위 있는 상으로 이번 수상으로 경주시는 상금 1000만 원과 특별교부세 7500만원을 획득했다.

 

경주시의 이번 다산목민대상 수상은 경북 시·군 중 15년 만의 최초 수상으로 민선 7기 출범 이후 강도 높은 반부패 청렴정책으로 청렴도 평가 1위, 도내 최초 미혼모자 복지시설 건립, 고령자 복지주택 공급 등 목민정신을 실천한 주낙영 경주시장의 시민중심 행정이 만들어낸 결과로 평가받고 있다.

 

특히 경주시는 청렴을 평가하는 ‘율기’ 분야에서 △국민권익위 청렴도 평가 1등급, △경주-포항 신 형산강 프로젝트, △경주-포항-영천의 노후 산단 대개조 혁신클러스터, △경주-영천-경산 미래차 부품산업 수퍼클러스터, △폐선철거 후 교통망 확보 등 소확행 사업, △힌남노 신속복구 전문팀 운영 등이 모범 사례로 평가받았다.

 

또한 주민을 위한 제도 개선을 다룬 ‘봉공’ 부문에서는 △강소기업 유치를 위한 투자유치 인센티브 상항선 폐지, △기업환경 활동친화성 평가 개선도 1위, △소상공인 공유재산 임대료 감면 및 연장, △소통행정을 위한 시민원탁회의, △권위주의 상징인 시장관사 폐지,△2025 APEC 정상회의 유치전개 등이 우수사례로 평가 됐다.

 

주민복지 향상과 지역경제 발전을 위한 ‘애민’ 분야에서는 △아이 낳아 기르기 좋은 환경 조성을 위한 여성행복드림센터 △전국 최초 영유아 ADHD지원 시스템 구축 △어르신 기본요금 무료택시 △고령자 복지주택(330세대) 공급 등 영유아부터 어르신들이 전 세대를 아우르는 특색 있는 정책들이 높은 점수를 받았다.

 

이밖에도 2025년 준공 예정인 문무대왕과학연구소와 함께 SMR 수출시장을 선점할 소형모듈원자로(SMR) 국가산단을 유치한 부분도 좋은 평가를 받았다.

 

주낙영 경주시장은 “이번 수상은 25만 시민과 1800여명의 공직자 모두가 지역발전을 위해 한마음으로 힘을 모아 이룩한 값진 성과다”며 “앞으로도 정약용 선생의 목민정신과 뜻을 받들어 섬김과 소통‧공감 행정을 펼쳐 나가는데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 입니다.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밝힙니다.>

 

Gyeongju -si, Dasan Mokmin Grand Prize ... First of 15 years among 22 cities and counties in Gyeongbuk

 

Gyeongju City announced on the 10th that it won the Minister of Public Administration and Security Award (main prize) at the 15th Dasan Mokmin Awards ceremony held at the Sejong Government Complex.

 

The Dasan Mokmin Award, organized by the Ministry of Government Administration and Home Affairs, is a prestigious award that discovers and awards three basic local governments across the country that are practicing the pastoral spirit of Dasan Jeong Yak-yong in the administrative field. With this award, Gyeongju City received 10 million won in prize money and 75 million won in special grant tax. did.

   

Gyeongju City's Dasan Mokmin Award is the first among Gyeongsangbuk-do cities and counties in 15 years. Since the launch of the 7th popular election, Gyeongju City has ranked first in the integrity evaluation due to its strong anti-corruption and integrity policy, and has demonstrated the Mokmin spirit by establishing the province's first welfare facility for unmarried mothers and providing welfare housing for the elderly. It is evaluated as the result of the citizen-centered administration of Gyeongju Mayor Joo Nak-young, who practiced .

 

In particular, in the 'Yulgi' field that evaluates integrity, Gyeongju City received △Grade 1 in the Anti-Corruption and Civil Rights Commission's integrity evaluation, △Gyeongju-Pohang New Hyeongsan River Project, △Gyeongju-Pohang-Yeongcheon Old Industrial Complex Renovation Cluster, △Gyeongju-Yeongcheon-Gyeongsan Future The automobile parts industry super cluster, small-scale projects such as securing a transportation network after demolition of abandoned railway lines, and operation of a team specializing in the rapid recovery of Hinnam Road were evaluated as best practices.

 

In addition, in the 'Vonggong' sector, which deals with the improvement of systems for residents, △ abolition of commercial routes with investment attraction incentives to attract small and medium-sized enterprises, △ 1st place in improvement in evaluation of business environment activity friendliness, △ reduction and extension of rent for common property for small business owners, and △ communication administration. Citizens' roundtables for , the abolition of the mayor's official residence, a symbol of authoritarianism, and the development of hosting the 2025 APEC summit were evaluated as excellent examples.

 

In the field of 'love for the people' to improve the welfare of residents and develop the local economy, △ Women's Happiness Dream Center to create a good environment for giving birth and raising children △ Establishment of the nation's first infant and toddler ADHD support system △ Free basic fare taxis for seniors △ Supply of welfare housing for the elderly (330 households), etc. Unique policies covering all generations, from infants to the elderly, received high scores.

 

In addition, the attraction of the Small Modular Reactor (SMR) national industrial complex, which will dominate the SMR export market, along with the King Munmu Science Research Institute, scheduled for completion in 2025, received positive reviews.

 

Gyeongju Mayor Joo Nak-young said, “This award is a valuable achievement achieved by all 250,000 citizens and 1,800 public officials working together as one for regional development.” He added, “We will continue to carry out service, communication, and empathetic administration in accordance with the spirit and will of Jeong Yak-yong.” “I will work harder to get out,” he said.

  • 도배방지 이미지

경주시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