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로고

경주시, 대한노인회 주관 ‘노인복지대상’ 수상

박희경 기자 | 기사입력 2023/11/24 [12:38]

경주시, 대한노인회 주관 ‘노인복지대상’ 수상

박희경 기자 | 입력 : 2023/11/24 [12:38]

【브레이크뉴스 경주】박희경 기자=경주시가 행복택시 운영, 고령자 복지주택 건립, 파크골프장 확충사업 등 노인복지 향상에 기여한 공로로24일 제3회 노인복지대상에서 기초자치단체 부문 대상을 수상했다.

 

▲ 대한노인회 주관‘노인복지대상’수상   © 경주시


(사)대한노인회가 주관하는 대한노인회 노인복지대상은 어르신을 위해 공헌하고 숭고한 경로효친 정신으로 노인복지 향상을 위해 기여한 지방자치단체에게 주는 상이다.

 

경주시는 올해 ‘즐겁고 편안한 노후생활 보장’이라는 목표 아래 어르신들이 체감할 수 있는 어르신 무료택시 제도를 경북도 내 최초로 도입해 거동이 불편한 어르신들의 이동편의 증진을 위해 노력한 점을 높이 평가받았다.

 

또 지난 2019년부터 2021년까지 3년 연속 국토부 주관 고령자 복지주택 공모사업에 선정돼 어르신들의 330세대 행복보금자리를 확보 한 점을 인정받았다.

 

다양한 일자리와 사회활동 지원을 통해 어르신들의 소득을 보장하는 노인일자리 사업은 지난해 보다 5.8% 늘어난 3588개로 확대했다.

 

특히 내년까지 총 35억 원을 투입해 △시내권(경주파크골프 제2구장) 18홀 △서경주(건천) 9홀 △동경주(양남, 월성원자력본부 추진) 18홀 △남경주(외동) 9홀 △북경주(안강) 9홀 등 총 63홀을 확충하는 파크골프장 조성사업은 모범사례로 평가됐다.

 

더불어 등록경로당 633곳에 70억 원 예산을 투입해 운영비 지원, 시설 환경개선, 행복도우미 지원 등 대표적인 경로당 활성화 사업도 높이 평가 받았다.

 

주낙영 경주시장은 “우리사회의 뿌리이자 버팀목인 어르신들이 행복하고 건강해야 자녀들이 안심하며 살아갈 수 있다”며 “앞으로도 편안한 노후생활 위한 어르신 복지정책을 적극적으로 추진해 나가겠다”고 전했다.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 입니다.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밝힙니다.>

 

Gyeongju City received the ‘Senior Welfare Award’ hosted by the Korea Senior Citizens Association

 

Gyeongju City won the grand prize in the basic local government category at the 3rd Senior Welfare Awards on the 24th for its contribution to improving the welfare of the elderly, such as operating the Happy Taxi, building welfare housing for the elderly, and expanding the park golf course.

 

  The Korea Senior Citizens Association Senior Welfare Award, hosted by the Korea Senior Citizens Association, is an award given to local governments that have contributed to the elderly and improved the welfare of the elderly with the noble spirit of filial piety.

 

This year, Gyeongju City was highly praised for its efforts to improve the transportation convenience of seniors with limited mobility by being the first in Gyeongbuk Province to introduce a free taxi system for seniors that seniors can enjoy under the goal of ‘ensuring a pleasant and comfortable retirement life.’

 

In addition, it was selected for the senior citizen welfare housing contest hosted by the Ministry of Land, Infrastructure and Transport for three consecutive years from 2019 to 2021, and was recognized for securing a happy home for 330 households of seniors.

 

  The senior job project, which guarantees income for the elderly by supporting various jobs and social activities, has expanded to 3,588, a 5.8% increase from last year.

 

In particular, a total of 3.5 billion won will be invested by next year to △ 18 holes in the downtown area (Gyeongju Park Golf Stadium 2) △ 9 holes in West Gyeongju (Geoncheon) △ 18 holes in East Gyeongju (Yangnam, promoted by Wolseong Nuclear Power Headquarters) △ 9 holes in Nam Gyeongju (Oedong) △ The park golf course development project to expand a total of 63 holes, including 9 holes in Beijing (Angang), was evaluated as an exemplary case.

 

In addition, a budget of 7 billion won was invested in 633 registered senior centers, and representative senior center revitalization projects such as operating cost support, facility environment improvement, and happiness helper support were also highly evaluated.

 

Gyeongju Mayor Joo Nak-young said, “The elderly, who are the root and support of our society, must be happy and healthy so that their children can live with peace of mind.” He added, “We will continue to actively promote welfare policies for the elderly for a comfortable retirement life.”

  • 도배방지 이미지

경주시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