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로고

동국대 WISE캠퍼스, 한국-인도 불교명상 뉴노멀 공동연구 세미나 개최

박희경 기자 | 기사입력 2023/12/08 [15:17]

동국대 WISE캠퍼스, 한국-인도 불교명상 뉴노멀 공동연구 세미나 개최

박희경 기자 | 입력 : 2023/12/08 [15:17]

【브레이크뉴스 경주】박희경 기자=동국대 WISE캠퍼스는 지난 5일 교내 백주년기념관 5층 세미나실에서 한국-인도 불교명상 뉴노멀 공동연구 세미나를 개최했다고 8일 밝혔다.

 

▲ 세미나 개최 사진  © 동국대 WISE캠퍼스


건학위원회 중점 사업과 연계한 이번 세미나는 해외포교 기반을 강화하고, 불교문화 콘텐츠 전파 추진을 목적으로 인도 디브루거대학 불교연구센터와 동국대학교 WISE캠퍼스 국제교류처 및 선센터가 공동 주관해 불교 명상과 문화예술에 대한 주제 발표와 토론을 진행했다.

 

동국대 WISE캠퍼스 이유경 국제교류처장은 "우리대학은 현재 불교교육 콘텐츠를 기반으로 한 불교의 세계화와 캠퍼스 국제화를 동시에 추진하고 있으며, 오늘의 교류를 시작으로 글로벌 불교인재 양성을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 추진에 양교가 함께 협력해 나가기를 희망하며, 이는 해외전법을 위한 초석 구축과 대학 건학이념 구현에 그 가치가 매우 크다“고 말했다.

 

특히 “인도는 영어를 공용어로 하는 세계 1위 인구 국가로서 현재 강한 한류 붐으로 한국에 대한 호감도가 매우 높아 대학 주도로 문화, 학문, 경제 등 인도와의 다양한 협력을 강화해 나갈 계획이며, 특히 지자체와 연계하여 우수한 인도 유학생을 유치하여 지역거점 대학의 지속가능 발전을 선도하고, 지역 상생을 위한 정주형 핵심인력 양성하기 위한 우리대학만의 특화된 글로컬 혁신 모델로 발전시켜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앞서 인도 디브루거대학 일행은 지난 10월 24일 대학을 방문해 한국 불교 종립대학과의 종교, 학문, 경제, 문화 등 다양한 가치 창출 및 협력을 위한 교류의향서(LOI)를 체결했다.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 입니다.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밝힙니다.>

 

Dongguk University WISE Campus holds Korea-India Buddhist Meditation New Normal Joint Research Seminar

 

  Dongguk University WISE Campus announced on the 8th that it held a joint research seminar on the new normal of Korean-Indian Buddhist meditation in the seminar room on the 5th floor of the Centennial Memorial Hall on the 5th.

 

  This seminar, in connection with the key projects of the Foundation Committee, was co-hosted by the Buddhist Research Center of De Brugger University in India, the International Exchange Office of Dongguk University's WISE Campus, and the Zen Center for the purpose of strengthening the foundation for overseas missionary work and promoting the spread of Buddhist cultural contents to promote Buddhist meditation and culture. Presentations and discussions on art were held.

 

  Lee Yoo-kyung, Director of International Exchange at Dongguk University's WISE Campus, said, "Our university is currently simultaneously promoting the globalization of Buddhism and campus internationalization based on Buddhist education content, and starting with today's exchange, the two universities are working together to promote various programs to cultivate global Buddhist talent. “I hope that we can do this, and this will be of great value in establishing a foundation for overseas warfare and realizing the university’s founding philosophy,” he said.

 

  In particular, “India is the most populous country in the world with English as its official language, and the current strong Korean Wave boom has a very high level of favorability towards Korea. Therefore, we plan to strengthen various cooperation with India in culture, academics, and economy, led by universities, especially local governments. “We will lead the sustainable development of regional universities by attracting excellent Indian students and develop it into a specialized glocal innovation model unique to our university to cultivate core human resources for regional coexistence,” he said.

 

  Previously, a delegation from De Brugger University in India visited the university on October 24 and signed a letter of intent (LOI) with a Korean Buddhist university for the creation and cooperation of various values in religion, academics, economy, and culture.

  • 도배방지 이미지

동국대WISE캠퍼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