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브레이크뉴스대구경북

경주시, 2025 APEC 경주 유치에 경북․경주 주요기관과 힘 모은다

박희경 기자 | 기사입력 2024/01/08 [14:58]

경주시, 2025 APEC 경주 유치에 경북․경주 주요기관과 힘 모은다

박희경 기자 | 입력 : 2024/01/08 [14:58]

【브레이크뉴스 경주】박희경 기자=경주시는 2025 APEC 경주 유치를 위해 8일 경주 힐튼호텔에서 경북도, 도의회, 시의회, 경북문화관광공사, 경주화백컨벤션뷰로 6개 기관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추진상황을 점검했다.

 

▲ 경주시, 2025 APEC 경주 유치에 경북․경주 주요기관과 힘 모은다  © 경주시


시에 따르면 이날 협약식은 6개 협약 기관장을 포함해 APEC 정상회의 유치를 위한 경북도의회와 경주시의회의 유치특별위원회 및 경북도 민간추진위와 경주시유치지원위 위원들도 동참해 APEC 유치 의지를 재확인했다.

 

이어 APEC 유치를 위한 경북도와 경주의 강점을 부각하는 유치제안서 작성을 비롯해 각종 홍보사항과 추진계획을 점검하는 시간을 가졌다.

 

특히 경북도와 경주시는 도의회와 시의회, 유관기관인 경북문화관광공사와 경주화백컨벤션뷰로와 업무협약을 통해 2025 APEC 정상회의의 성공적인 유치와 개최를 위한 전폭적 지원을 재차 확인했다.

 

경주시와 경북도는 향후 공동 홍보, 보유 시설 및 인프라의 활용, 유치 및 개최에 필요한 사업발굴과 추진을 위해 유기적으로 협력해 나가기로 했다.

 

이철우 지사는 “지난해 경북도민과 경주시민이 한마음 한 뜻으로 100만 서명운동 돌입해 불과 85일만에 146만명이 참여하는 놀라운 성과를 보였다.”며, “전 국민적 유치 의지가 확인된 만큼 향후 유치신청서 제출과 현지실사단 평가를 빈틈없이 준비해서 반드시 경주가 유치하도록 하겠다.”라고 강조했다.

 

주낙영 시장은 “경주는 현재 유치 의사를 드러낸 도시 중 유일한 기초자치단체로서 APEC이 지향하는 포용적 성장과 지방시대 균형발전이라는 정부 국정목표 실현에 가장 부합하는 도시”라며, “성장 동력과 발전 가능성면에서도 경북과 경주는 APEC 개최 시 국내 어느 곳 보다 가장 큰 효과를 볼 수 있을 것으로 자신한다.”고 밝혔다.

 

한편 경상북도와 경주시는 오는 4월경으로 예상되는 개최도시 선정을 앞두고 유관기관과 민간분야의 협력을 더욱 강화하고, 대정부 유치활동과 함께 시도민의 유치 의지를 더욱 결집하고 전국적인 유치 공감대 확산에 전력을 기울일 계획이다.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 입니다.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밝힙니다.>

 

 Gyeongju City joins forces with major organizations in Gyeongbuk and Gyeongju to host 2025 APEC Gyeongju

 

To host the 2025 APEC Gyeongju, Gyeongju City signed a six-organization business agreement with Gyeongbuk Province, Provincial Council, City Council, Gyeongbuk Culture and Tourism Corporation, and Gyeongju Hwabaek Convention Bureau at the Gyeongju Hilton Hotel on the 8th and checked the progress.

 

According to the city, the agreement ceremony on this day was attended by the heads of the six agreement organizations, as well as members of the Gyeongbuk Provincial Council and Gyeongju City Council's Special Host Committee for Hosting the APEC Summit, the Gyeongbuk Provincial Civilian Promotion Committee, and the Gyeongju City Host Support Committee, reaffirming the will to host APEC.

 

Next, time was spent reviewing various promotional items and action plans, including writing a bid to host APEC that highlights the strengths of Gyeongbuk Province and Gyeongju.

 

In particular, Gyeongbuk Province and Gyeongju City reaffirmed their full support for the successful hosting and hosting of the 2025 APEC Summit through a business agreement with the Provincial Council, City Council, and related organizations, Gyeongbuk Culture and Tourism Corporation and Gyeongju Hwabaek Convention Bureau.

 

Gyeongju City and Gyeongbuk Province decided to organically cooperate in the future for joint promotion, utilization of existing facilities and infrastructure, and discovery and promotion of projects necessary for attraction and hosting.

 

Governor Lee Cheol-woo said, “Last year, the citizens of Gyeongbuk Province and Gyeongju started a 1 million signature campaign with one mind and one will, and showed amazing results with 1.46 million people participating in just 85 days.” “We will thoroughly prepare for the submission and evaluation by the local inspection team to ensure that Gyeongju can host the event,” he emphasized.

 

Mayor Joo Nak-yeong said, “Gyeongju is the only local government among the cities that have expressed their intention to host the city, and it is the city that best meets the government’s national goals of inclusive growth and balanced development in the local era pursued by APEC.” He added, “In terms of growth drivers and development potential, “I am confident that Gyeongbuk and Gyeongju will see the greatest impact when hosting APEC, compared to any other place in the country,” he said.

 

Meanwhile, Gyeongsangbuk-do and Gyeongju City will further strengthen cooperation between related organizations and the private sector ahead of the selection of the host city, which is expected to take place around April, and will further consolidate the will of city and provincial residents to attract the city along with government attraction activities and make every effort to spread a nationwide consensus on the attraction. plan.

  • 도배방지 이미지

경주시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