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브레이크뉴스대구경북

경주시, 설맞이 전통시장 장보기 행사 가져... 지역상권 살리기 동참

박희경 기자 | 기사입력 2024/01/30 [11:46]

경주시, 설맞이 전통시장 장보기 행사 가져... 지역상권 살리기 동참

박희경 기자 | 입력 : 2024/01/30 [11:46]

【브레이크뉴스 경주】박희경 기자=경주시는 설 명절을 맞아 전통시장에 활력을 불어넣고자 이달 30일부터 2월 7일까지 10일 간 전통시장 및 상점가 일대에서 공직자와 유관기관 직원들이 참여하는 ‘설맞이 전통시장 장보기’ 행사를 펼친다.

 

▲ 주낙영 시장이 지난해 1월 중앙시장을 방문해 제수용품을 구입하고 있다.  © 경주시


이번 행사는 사업소와 읍면동은 이달 1월 30일부터 2월 8일까지 부서별 계획에 따라 자체적으로 진행하고 2월 5일부터 7일까지는 본청 부서별로 성동‧중앙시장에서 실시하고, 직속기관 및 사업본부는 봉황‧북정로 등 중심상가 위주로 실시한다.

 

또 유관기관과 자생단체도 참가를 독려해 명절 분위기를 확산시키고, 지역경제 활성화 및 전통시장 안정화 기여에도 동참시킬 계획이다.

 

특히 주낙영 시장은 2월 7일 중앙시장을 방문해 장보기 행사를 갖고 물가상승으로 어려움을 겪는 전통시장 상인들을 응원하고 격려할 예정이다.

 

한편 경주시는 서민들의 생활 속 필수 카드인 경주페이를 2월 한 달 동안 캐시백 혜택 한도를 7%에서 10%로 상향 조정한다. 사용한도는 월 40만원으로 매월 동일하다.

 

더불어 지류형(5% 할인) 온누리상품권 구매 한도는 100만원에서 150만원으로, 모바일ˑ카드형(10% 할인) 온누리상품권 구매한도는 150만원에서 200만원으로 각각 연중 확대한다.

 

주낙영 시장은 “설 명절을 맞아 전통시장에 활력을 불어넣고 어려운 지역경제에 조금이나마 보탬이 되고자 장보기 행사를 마련했다”며 “시민들께서도 전통시장 장보기에 적극 동참해 지역 내 소비가 진작되고 경기가 회복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 입니다.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밝힙니다.>

 

Gyeongju City holds a Lunar New Year traditional market shopping event... Participating in revitalizing local commercial districts

 

In order to revitalize traditional markets in celebration of the Lunar New Year holiday, Gyeongju City will hold a 'Lunar New Year Traditional Market Shopping' event in which public officials and employees of related organizations participate in the traditional markets and shopping districts for 10 days from the 30th of this month to February 7th. .

 

This event will be held independently by business offices and towns and villages according to departmental plans from January 30th to February 8th, and will be held at Seongdong and Jungang Markets by headquarters departments from February 5th to 7th, and will be held by directly affiliated organizations and business headquarters. It will be carried out mainly in central shopping areas such as Bonghwang and Bukjeong-ro.

 

In addition, we plan to encourage participation of related organizations and indigenous organizations to spread the holiday spirit and contribute to revitalizing the local economy and stabilizing traditional markets.

 

In particular, Mayor Joo Nak-young plans to visit the Jungang Market on February 7th to hold a shopping event and support and encourage traditional market merchants who are struggling due to rising prices.

 

Meanwhile, Gyeongju City is raising the cashback benefit limit for Gyeongju Pay, an essential card in the lives of ordinary people, from 7% to 10% for the month of February. The usage limit is the same every month at 400,000 won.

 

In addition, the purchase limit for paper-type (5% discount) Onnuri gift certificates will be increased from 1 million won to 1.5 million won, and the purchase limit for mobile “card-type” (10% discount) Onnuri gift certificates will be increased from 1.5 million won to 2 million won, respectively, throughout the year.

 

Mayor Joo Nak-yeong said, “We organized a shopping event to revitalize traditional markets in celebration of the Lunar New Year holiday and to provide some help to the struggling local economy.” He added, “Citizens also actively participate in shopping at traditional markets, which will boost local consumption and help the economy recover.” “I hope it happens,” he said.

  • 도배방지 이미지

경주시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