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브레이크뉴스대구경북

예천 2024 현대양궁월드컵대회, 21일 개막

이성현 기자 | 기사입력 2024/05/20 [14:41]

예천 2024 현대양궁월드컵대회, 21일 개막

이성현 기자 | 입력 : 2024/05/20 [14:41]

【브레이크뉴스 예천】이성현 기자=예천 2024 현대양궁월드컵대회가 21일 예천진호국제양궁장에서 개막한다.

 

▲ 예천군청 전경     ©예천군

 

예천군은 21일 오전 공식 연습을 시작으로 오후엔 컴파운드 예선 라운드가 진행되며 24일까지 예선/본선을 거쳐, 25일 컴파운드 결승 26일 리커브 결승전이 펼쳐진다고 20일 밝혔다.

 

군에 따르면 지난 15일 프랑스 선수단의 한국 입국을 시작으로 50개국 514명의 세계 각국 선수와 임원들이 대회에 참가하기 위해 예천을 방문했다.

 

우리나라는 도쿄올림픽 2관왕 김제덕 선수를 비롯해 리커브 6명(김제덕, 김우진, 이우석, 임시현, 전훈영, 남수현), 컴파운드 선수 8명(최용희, 김종호, 박승현, 양재원, 한승연, 오유현, 소채원, 송윤수)이 출전한다.

 

양궁 종목은 활의 종류에 따라 리커브와 컴파운드로 나뉘는데 리커브는 70m 거리의 122cm의 과녁을, 컴파운드는 50m 거리의 80cm 과녁을 조준해 화살을 쏜다.

 

리커브와 달리 컴파운드는 활의 양 끝에 도르래를 달고 케이블로 연결한 형태로 적은 힘으로 빠르고 강한 화살 스피드를 구현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21일부터 24일까지 펼쳐지는 예선/본선 경기는 1,100석 규모의 예선경기장 2층 관람석에서 자유 관람이 가능하며, 결승전(25일~26일)은 온라인 사전 예약자와 현장 방문객 중 선착순으로 무료 관람이 가능하다.

 

김학동 조직위원장(예천 2024 현대양궁월드컵대회 조직위원회)은 “예천 2024 현대양궁월드컵은 예천에서 주관하는 최초의 국제 양궁대회” 라며 “양궁 경기의 짜릿함과 즐거움을 많은 분들이 함께 즐기고 느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 입니다.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밝힙니다.>

 

 Yecheon 2024 Hyundai Archery World Cup opens on the 21st

 

The Yecheon 2024 Hyundai Archery World Cup opens at the Yecheon Jinho International Archery Range on the 21st.

 

  Yecheon-gun announced on the 20th that official practice will begin on the morning of the 21st, followed by a compound preliminary round in the afternoon, followed by preliminaries/finals until the 24th, followed by the compound finals on the 25th and the recurve finals on the 26th.

 

  According to the military, starting with the French athletes' entry into Korea on the 15th, 514 athletes and officials from 50 countries around the world visited Yecheon to participate in the competition.

 

   Korea has two Tokyo Olympic gold medalists, Kim Je-deok, six recurve players (Kim Je-deok, Kim Woo-jin, Lee Woo-seok, Im Si-hyun, Jeon Hoon-young, and Nam Su-hyun), and eight compound players (Choi Yong-hee, Kim Jong-ho, Park Seung-hyun, Yang Jae-won, Han Seung-yeon, Oh Yu-hyeon, So Chae-won, and Song Yun-soo). This is participating.

 

   Archery is divided into recurve and compound archery depending on the type of bow. In recurve, you aim at a 122cm target at a distance of 70m, and in compound, you shoot an arrow by aiming at an 80cm target at a distance of 50m.

 

   Unlike the recurve, the compound has pulleys attached to both ends of the bow and connected by a cable, and is characterized by the ability to achieve fast and strong arrow speed with little force.

 

   The preliminaries/finals matches, which will be held from the 21st to the 24th, can be viewed freely from the bleachers on the second floor of the 1,100-seat preliminaries stadium, and the finals (25th to 26th) are free for those who have made advance reservations online and on-site visitors on a first-come, first-served basis. possible.

 

   Kim Hak-dong, chairman of the organizing committee (Yecheon 2024 Hyundai Archery World Cup Organizing Committee), said, “Yecheon 2024 Hyundai Archery World Cup is the first international archery competition hosted by Yecheon,” and added, “I hope many people can enjoy and feel the thrill and joy of archery competitions.” .

브레이크뉴스 대구 본부장입니다. 기사제보: noonbk053@hanmail.net
  • 도배방지 이미지

예천 2024 현대양궁월드컵대회, 21일 개막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