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브레이크뉴스대구경북

울릉군, 독도 자연생태계 보전 위한 업무협약 체결

독도 우수생태계 보호 및 생물다양성 확보를 위한 업무협력 협약

전종환 기자 | 기사입력 2024/05/27 [15:41]

울릉군, 독도 자연생태계 보전 위한 업무협약 체결

독도 우수생태계 보호 및 생물다양성 확보를 위한 업무협력 협약

전종환 기자 | 입력 : 2024/05/27 [15:41]

  © 울릉군



【브레이크뉴스 울릉】전종환 기자=울릉군이 대구지방환경청, 경북경찰청과 함께 독도 자연생태계 보전 및 안전 환경 조성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27일 울릉군에 따르면 이번 협약식에는 남한권 울릉군수, 서흥원 대구지방환경청장, 반기수 경상북도경찰청 공공안전부장이 참석했다.

 

이들은 독도의 자연생태계 보전 활동 추진 협력과 더불어 기관간 인적ㆍ지적ㆍ물적 보유자원을 공유하기로 했다.

 

이날 협약에 따라 울릉군과 관계기관은 독도 자연생태계 보전과 더불어 안전한 영토 수호활동을 전개, 독도의 지속가능한 발전과 이용을 도모하고 생물주권 확립을 위해 다양한 분야에서 소통하고 협력할 예정이다.

 

독도는 괭이갈매기, 슴새 등 해조류의 주요 번식지로 1999년 12월 독도 천연보호구역(천연기념물 제336호)으로 지정되었으며, 다양하고 독특한 식생으로 2000년 9월 특정도서 제1호로 지정되었을 뿐만 아니라, 우수한 지형ㆍ지질유산자원으로 2012년 12월 국가지질공원 제1호로 인증되어 독립문바위, 숫돌바위, 천장굴, 삼형제굴바위가 지질명소로 돼있다.

 

남한권 울릉군수는 “독도는 우리나라 최동단에 위치한 우리 영토로 지리적ㆍ기후적 특성으로 인하여 고유한 생물종과 독특한 지형ㆍ경관 등 생태계 보전 필요성 및 연구가치가 높은 섬이다. 독도의 우수한 자연환경 보전은 영토수호의 일환이며, 이번 협약을 통해 관계기관이 독도의 지속 가능한 발전 및 이용을 위해 협력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 입니다.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밝힙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