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스코패밀리, 지난해 2,625억원 녹색구매 추진

올해는 '에코 서플라이 체인’기반 구축에 박차

박영재 기자 | 기사입력 2010/02/17 [15:01]

포스코패밀리, 지난해 2,625억원 녹색구매 추진

올해는 '에코 서플라이 체인’기반 구축에 박차

박영재 기자 | 입력 : 2010/02/17 [15:01]
 

포스코패밀리가 친환경제품 사용을 확대하며 기후변화대응 선도기업의 위상을 더욱 공고히 하고 있다.

포스코는 출자사와 공급사 등 서플라이 체인(Supply Chain) 전체의 녹색구매 영역을 확대하는 입체적인 노력을 펼친 결과, 지난 해에 2,625억원에 달하는 친환경상품을 구매했다. 이는 제철소 조업정비 자재구매 금액의 21%에 해당한다.

포스코는 2006년부터 친환경 구매 전담조직을 신설하고 친환경 구매 가이드라인을 제정하여 운영해 왔으며, 친환경 자재 식별기능 부여와 관리, 공급사의 친환경성 평가 등 다양한 친환경 구매활동을 지속적으로 추진하고 있다.

아울러 사회에서 통용되는 환경마크, 재활용마크, 에너지절감마크 제품 등 친환경 구매 외에 폐기물과 유해물질 저감, 기타 환경제품 구매 등 철강업 특성에 맞는 고유의 구매방식을 추가 정의하고 분류해 친환경상품의 구매를 위해 노력하고 있다.

이 같은 노력의 결과 2008년 제1회 친환경상품 종합대상에서 민간부문 최우수상인 국무총리상을 수상한 바 있으며 지난 해에는 포항제철소 냉연부 김호영씨가 개인부문에서 환경부장관상을 받기도 했다.

올해 3,125억의 녹색구매를 목표로 하고 있는 포스코는  ‘에코 서플라이 체인’ 기반을 구축함으로써 저탄소 녹색성장 비전인 'Global Green Growth Leader' 달성에 앞장선다는 방침이다.

이를 위해 핵심 자재공급사를 대상으로 탄소배출량 저감 컨설팅을 실시하고 저탄소 녹색성장 제품과 공급사 인증을 추진하는 한편 공급사들과 함께하는 에코 캠페인 활동을 전개해 포스코 패밀리의 저탄소 녹색성장 생활화를 선도해 나갈 계획이다.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많이 본 기사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