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2011경주WTF세계태권도선수권대회

D-100일을 맞이 기념 홍보현판 점등식 오는 18일 열려

이재봉 기자 | 기사입력 2011/01/17 [13:19]
종합뉴스
스포츠
2011경주WTF세계태권도선수권대회
D-100일을 맞이 기념 홍보현판 점등식 오는 18일 열려
기사입력: 2011/01/17 [13:19] ⓒ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이재봉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역사문화.첨단과학.스포츠도시 경주시가.2011경주WTF세계태권도선수권대회.의 홍보를 위하여 발 빠르게 움직이고 있다.

2011경주WTF세계태권도선수권대회.는 세계 150여개국의 선수 및 임원 등 10,000여명이 참가하여 열전을 펼치는 세계적인 행사로써, 2011년 4월28일 부터 5월6일 까지 9일간 경주에서 열리게 된다.

경주시와 대회조직위원회는 성공적인 개최를 위하여 지난해 10월20일 대회조직위원회를 구성.운영하는 한편 11월 23일 대회의 성공다짐결의대회 등을 개최 했다.

올해 1월중에는 대한태권도협회 정기총회 및 신년인사회, 제주평화기전국태권도대회, 경기규칙강습회, 재경대구.경북시도민회신년인사회, 대경대학 총장협의회회의 등 각종 행사에 직접 참여하여 대회를 홍보하는 한편 본 대회의 개최가 100일 앞으로 다가온 2011. 1.18(화) 14:00에는 경주역 광장 앞에서.대회 D-100일 기념 홍보현판 점등식 행사.를 개최 할 계획이라고 했다.

또한, 경기장 보수에 만전을 기하고, 2월에는.2011년도 태권도국가대표선발 최종대회.와 대한태권도협회 상임심판원교육.등 다양한 행사를 경주에서 직접 개최하여 행사와 대회경험을 축적하는 등 대회준비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

특히, 오는 18일 점등되는 대회 D-100일 기념 홍보현판 은 대회의 상징인 엠블렘과 태권도 발차기 자세, 태극문향을 적절히 조화 시킨 후 대회 잔여일수를 알 수 있는 날짜 타이머를 부착하여 대회의 개최시기와 잔여일수를 한눈에 볼 수 있도록 제작 했다.

이번 행사는 대회개최의 100일전을 계기로 완벽한 대회준의를 다짐하고 또한, 향후 대회홍보의 전환점 역할과 대회에 대한 시민들의 대회참여 의식을 높이는 등 성공적인대회 개최의 밑거름이 될 것이라고 했다.

2011경주WTF세계태권도선수권대회.가 개최되면.2011세계대구육상선수권대회 와 부산세계 복싱선수권대회.등과 연계한 지역경제에 미치는 시너지 효과는 600여 억 원을 상회 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했다.


ⓒ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