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전국 철인들 경주로 경주로~~

21일22일 양일간 경주 보문호 일원에서 3천여 전국 트라이애슬론 선수 참가

이성현 기자 | 기사입력 2014/06/17 [02:00]

전국 철인들 경주로 경주로~~

21일22일 양일간 경주 보문호 일원에서 3천여 전국 트라이애슬론 선수 참가

이성현 기자 | 입력 : 2014/06/17 [02:00]


전국의 철인들이 보문으로 집결한다. 경상북도관광공사는 오는 21일과 22일양일간에 걸쳐 경주 보문관광단지 일원에서 '제14회 문화체육관광부장관배 전국트라이애슬론선수권대회'및'제4회 장애인트라이애슬론선수권대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경상북도관광공사와 대한트라이애슬론연맹이 주최하고 경상북도, 경주시가 후원하는 이번 대회는 연맹을 통해 사전에 참가 신청한 700여명의 철인들이 강인한 체력과 그간 닦아온 기량을 뽐낼 것으로 기대된다.

아름다운 호수와 산책로, 순환도로, 숙박시설 등 관광기반시설이 완벽한 보문관광단지는 2008년부터 전국트라이애슬론대회를 개최하고 있으며, 참가자들로부터 최고의 경기 장소로 각광받고 있다.


1박 2일 일정으로 진행되는 이번 대회는 전국에서 모인 선수 및 선수가족, 대회진행요원 등 3천여 명이 참여,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많은 영향을 미칠 것으로 기대된다.

경북개발공사는 이날 행사를 위해 경주경찰와 보건소, 소방서, 동국대 경주병원 등 관계기관과 유기적인 협조체계에 들어갔다. 특히, 경기가 열리는 22일은 원활한 경기진행을 위해 아침 6시부터 12시30분까지 보문단지 내 호수쪽 2개 차로를 통제하는 등 성공적인 대회개최를 위해 관광객과 시민들의 적극적인 협조를 당부했다.

경상북도관광공사 관계자는󰡒트라이애슬론 대회의 성공적 개최를 통해 천년고도 경주의 역사, 문화관광자원을 홍보함과 동시에 보문관광단지가 휴양과 스포츠가 어우러진 역동적인 관광단지로 거듭나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전했다.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총괄팀장 입니다.기사제보:newsall@hanmail.net
  • 도배방지 이미지

많이 본 기사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