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경북 지역 유치원 부족 눈앞

지난해보다 2개 감소 원아는 2천684명 늘어나

이성현 기자 | 기사입력 2015/02/09 [23:42]

경북 지역 유치원 부족 눈앞

지난해보다 2개 감소 원아는 2천684명 늘어나

이성현 기자 | 입력 : 2015/02/09 [23:42]
최근 들어 어린이집 교사들의 이직이 두드러지고 있는데 이어 지역에서는 어린이집 등 유치원의 수가 감소한 것으로 확인됐다.
 
경북교육청(교육감 이영우)이 밝힌 2015학년도 유·초·중학교학교현황에 따르면, 올해 도내 유치원은 공립 4개원, 사립 6개원이 신설되는 데 반해 공립 8개원과 사립 4개원이 폐원해 총 712개원으로 전년 대비 2개원이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그러나 원아수는 증가했다. 2014학년도가 3만7천595명이었다면 올해는 2천684명이 늘어난 4만279명으로 나타났고, 학급수는 49학급이 늘어난 2천28학급으로 분석됐다.
 
한편, 초등학교 본교는 3개교가 폐지되고 1개교가 신설됐으며 분교장은 4개교가 폐지되어 41개교로 나타났다. 학생수는 황금돼지띠 학생이 입학했던 2014학년도에 비해 1천203명이 감소한 13만167명으로 집계됐고, 학급수도 27학급이 감소한 6천313학급으로 나타났다
 
중학교는 학교 신설 및 폐지가 없어 작년과 동일한 본교 275개교와 분교장 12개교로 호가인됐으며, 학생수는 저출산의 영향으로 2014학년도에 비해 7천48명 감소된 7만8천8명, 학급수는 51학급이 감소한 3천13학급으로 나타났다.
 
한편, 올해 학생을 받지 못해 신입생이 단 한명도 없는 초등학교가 15개(본교 2교, 분교장 13교)나 됐다. 그러나 이는 2013년도 26개교에 비하면 훨씬 적은 숫자이고, 2014년 13개교에 비교해도 비슷한 수치로 경북교육청 관계자는 “소규모학교 통·폐합을 적극 추진한 효과가 나타난 것으로 보고 있다 ”며 “ 앞으로도 적정 규모 학교 육성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총괄팀장 입니다.기사제보:newsall@hanmail.net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