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대구 전통시장, 관광 상품으로 인기 상승!

한국관광공사, 서문시장을‘외국인이 가기 좋은 전통시장’에 선정

안재철 기자 | 기사입력 2015/06/15 [14:53]

대구 전통시장, 관광 상품으로 인기 상승!

한국관광공사, 서문시장을‘외국인이 가기 좋은 전통시장’에 선정

안재철 기자 | 입력 : 2015/06/15 [14:53]
【브레이크뉴스 대구】안재철 기자=한국관광공사에서 지방소재 전통시장을 활용한 외래 관광객 유치활동을 통해 지방관광 활성화를 도모하고자 ‘2015년 외국인이 가기 좋은 전통시장’으로 대구에서는 ‘서문시장’이 선정되었으며, ‘2015 음식테마거리’로 ‘평화시장 닭요리전문골목’이 선정되어 외래 관광객 유치에 도움이 될 전망이다.

 ‘외국인이 가기 좋은 전통시장’ 사업은 한국관광공사에서 서울을 제외한 각 지방 관광공사 협력지사의 추천을 받은 총 35개소 시장 대상으로 외국인 관광객들의 접근성, 즐길거리, 먹거리, 주변 관광지 등 관광매력도 등을 토대로 전문가 심사를 거쳐 최종 16개가 선정되었다.

 이들 선정된 시장의 외래객 방문 활성화를 위해서 시장을 상품화한 여행사 대상 인센티브 제공(외래객 1인 / 온누리 상품권 5천 원권), 국내외 설명회 및 팸투어 실시 등을 통한 상품 홍보, 상품 모니터링 및 소비자 만족도 조사 실시 등을 추진한다.

 이 사업은 2012년부터 추진하여 2014년까지 7개 전통시장을 상품화하여 외국인을 총 126천여 명을 모객하였고, 2015년에는 16개 시장을 선정하여 외래객 6만 명 모객을 목표로 하고 있다.

 올해 중소기업청의 ‘글로벌 명품시장’으로 선정되어 야시장, 상설공연장 등 외국인을 위한 먹거리, 즐길거리를 준비 중인 대구 서문시장은 관광공사로부터는 ‘외국인이 가기 좋은 전통시장’으로 선정되어 외국인에게 한국의 전통시장 관광콘텐츠를 체험할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되어 외국관광객 대구방문 증가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동구 평화시장 닭요리 전문골목/치맥로드(일명, 닭똥집 골목)’도 한국관광공사에서 주관한 「2015 음식테마거리 관광 활성화 사업」대상으로 선정되어 2012년에 선정된 ‘안지랑곱창거리’와 함께 대구 관광의 먹거리 명소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대구시 관계자는  “이번 한국관광공사의 선정에 따라 전통시장 관광 명소화 사업이 더욱 가속화 되고, 전통시장 활성화를 통한 지역경제에도 이바지하는 등 시너지 효과가 클 것이다. 한국관광공사 및 관계기관과 연계하여 여행사 대상 상품개발 팸투어, 해외 온·오프라인 홍보를 더욱 강화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