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경주시, 내년도 도비 확보 선제적 대응

14일 도의원 초청 현안사업 설명 및 예산 확보 간담회 열어

김가이 기자 | 입력 : 2015/09/14 [13:49]
【브레이크뉴스 경주】김가이 기자= 경주시(시장 최양식)는 내년도 지역발전과 서민안정 등에 필요한 도비 확보를 위해 선제적 대응을 하고 있다.

시는 14일 시청 영상회의실에서 지역출신 도의원(최병준, 이진락, 이동호, 배진석)을 초청해 2016년도 주요 현안사업 설명과 함께 도비 확보를 위해 간담회를 가졌다.

▲ 간담회 모습     © 경주시 제공

간담회에서 도비 보조 주요사업에 대해 설명을 하고, 도의회 상임위원회와 각 부서별로 해당사업에 도비가 확보 될 수 있도록 힘써줄 것을 당부했다.

경주시가 신청한 내년도 도비보조 사업을 분야별로 살펴보면 ▴신라임금 이발 하는 날 등 문화․관광․체육 분야 50개 사업에 172억 원 ▴문무대왕 해양문화기반 조성 등 해양․수산분야 9개 사업에 19억 원 ▴양정로 확장 등 도로․건설․교통 분야 43개 사업에 74억 원 ▴양남 신대리 상수도 연결공사 등 상․하수도분야 3개 사업에 9억 원 등 105개 사업에 274억 원이다.

최양식 경주시장은 “복지확대 및 안전강화, 문화관광, 지역개발, 일자리창출 등을 위한 다양한 행정수요가 증가함에 따라 교부세 및 국․도비 확보의 중요성을 인식하고, 앞으로도 수시로 도의원과의 공조체제를 유지․협력해 지역현안사업 해결을 위해 최선을 다 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경주시청 의회, 영천시청 의회, 한수원, 경찰등 출입합니다. 기사제보:gai153@naver.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인기기사 목록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