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영양군, 심뇌혈관질환예방관리사업 경북에서 으뜸

원용길 기자 | 입력 : 2015/12/14 [13:51]
【브레이크뉴스 영양】원용길 기자= 경북 영양군(군수 권영택)은 경상북도에서 실시한 2015년 심뇌혈관질환예방관리사업 평가대회에서 대상으로 선정돼 기관표창을 수상했다.

▲ 영양군 보건소 심뇌혈관질환 우수기관 표창(대상 수상)     © 영양군 제공
 
이번 평가는 외부 전문가로 구성된 심뇌혈관질환관리사업단의 심사결과 사업전반에 걸쳐 우수한 평가를 받아 수상하게 되었으며, 이번 수상으로 영양군은 지난 2011년부터 5년 연속 심뇌혈관질환예방관리사업 우수기관으로 선정되는 쾌거를 이루었다. 

2015년 주요 추진성과로는 영양군 전체 114개리 마을회관 통합건강교실 운영으로 의료사각지대까지 심뇌혈관질환예방관리 전문교육 확대실시로 건강격차를 해소했다. 

또한 당뇨 합병증 검사 확대를 위한 자체예산 투입으로 안과진료장비구입 및 전문의료기관 협약을 통한 전문진료를 확산했으며, 고혈압·당뇨병환자 자가관리교실을 확대 운영했다.

특히 획일적, 일방적 만성질환관리에서 벗어나 개인 스스로가 위험요인을 고려하고 자가관리능력을 향상할 수 있도록 하는 고혈압·당뇨병환자 자가관리교실 확대운영과 이웃사촌 건강혈관지킴이를 양성해 주민이 직접 마을의 건강을 관리할 수 있도록 하는 주민주도형사업 추진이 높은 평가받은 것으로 나타났다. 

권영삼 영양군보건소장은 “2016년에도 중증 심뇌혈관질환 발생의 선행질환인 고혈압·당뇨병의 적정관리에 매진해 영양군의 건강지킴이로서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경북,심뇌혈관질환예방관리사업,영양군 관련기사목록

인기기사 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