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박명재 의원 “성범죄예방 노력 필요”

경북 초·중·고 10개교 중 4개교 성범죄자와 이웃

김가이 기자 | 입력 : 2015/12/23 [15:04]
▲ 박명재 국회의원     ©조인호 기자
 【브레이크뉴스 포항】김가이 기자= 경북지역 초·중·고등학교 10개교 중 4개교 꼴로 반경 1km내에 성범죄자가 거주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새누리당 박명재 의원(포항남·울릉)은 여성가족부로부터 제출받은 자료를 분석해 경상북도 내 초·중·고등학교 1천2개교 중 376개교(38%)의 반경 1km내에 1명 이상의 성범죄자가 거주하고 있다고 밝혔다.

경상북도 내 초등학교 169개, 중학교 115개, 고등학교 92개교의 반경 1km 내에 성범죄자가 거주하는 것으로 조사됐으며, 두 명 이상 거주하는 곳도 초등학교 95개, 중학교 57개, 고등학교 39개였고, 5명 이상이 거주하는 곳도 초등학교 19개, 중학교 7개, 고등학교 6개에 달했다.

전국적으로 살펴보면 1만1천784개의 초‧중‧고등학교 중 반경 1km에 성범죄자가 거주하고 있는 학교는 총 6천968개(59%)로 10개교 중 6개가 해당된다.

지역별로는 서울이 93%(1천305개 중 1천209개)로 비율이 가장 높았고 이어 부산이 89%(621개 중 550개)로 광역지자체 중 2번째로 비율이 높았다.

뒤 이어 광주 83%(309개 중 256개), 대구 81%(436개 중 352개), 대전 78%(299개 중 233개), 인천78%(510개 중 397개), 울산 69%(239개 중 166개), 경기 68%(2천293개 중 1천557개), 경남 45%(976개 중 444개), 충북 43%(485개 중 209개), 전북 42%(763개 중 318개),
 
충남 41%(727개 중 296개), 경북 38%(1천2개 중 376개), 제주 36%(192개 중 70개), 전남 33%(903개 중 301개), 강원 33%(673개 중 222개) 순이었고 세종시가 24%(49개 중 12개)로 비율이 가장 낮았다.

박명재 의원은 “경북은 지역이 넓고 외진 곳이 많아 학생보호인력을 늘리고 CCTV를 확충하는 등 정부와 지역사회의 지속적인 관심과 성범죄 예방을 위한 노력이 필요하다”고 지적했다.
경주시청 의회, 영천시청 의회, 한수원, 경찰등 출입합니다. 기사제보:gai153@naver.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경북,고등학교,중학교,초등학교,성범죄자,성범죄예방,박명재의원 관련기사목록

인기기사 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