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울진군, 가축 전염병 없는 청정 축산 육성

박영재 기자 | 기사입력 2016/03/24 [15:23]

울진군, 가축 전염병 없는 청정 축산 육성

박영재 기자 | 입력 : 2016/03/24 [15:23]
【브레이크뉴스 울진】박영재 기자= 울진군(군수 임광원)은 오는 5월 13일까지 가축방역사업의 원활한 추진과 구제역 및 AI재발방지를 위해 공수의 3명을 동원해 ‘가축전염병 예방사업’을 실시한다고 24일 밝혔다.
 
군에 따르면 가축전염병 예방접종은 국가가축방역사업으로 소·돼지·개·꿀벌이 대상이며 돼지 일본뇌염 및 광견병 등 총 18종 4만8천760두(군)으로 총 8천4백여만의 예산이 투입된다.

▲ 가축전염병 예방사업인 예방접종 모습    © 울진군 제공

올해는 전년에 비해 소 BVD 및 호흡기 질병과 반추가축 콕시듐증에 대한 예방접종이 추가되었으며 꿀벌 질병예방사업이 770군 늘었다.

돼지에 대한 예방접종은 축산농가에 약품을 공급해 자가 접종을 실시하고 개 광견병 예방접종은 가까운 동물병원에서 접종 가능하며 접종비는 전액 지원된다.

이에 군 축산관계자는 “가축전염병 예방접종을 통해 주요 가축전염병 발생을 예방하고 경제적 피해 최소화 및 인수공통감염병 발생을 막아 공중위생 향상에 이바지할 것으로 기대한다”며 “축산농가 스스로도 사양관리 및 소독관리를 통한 농장 주변 환경 개선 등 방역에 각별한 주의를 기울여 줄 것”을 당부했다.
편집국장 입니다. 기사제보:phk@breaknews.com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