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항시의회,훈련중 순직한 해병대원 조문

김가이 기자 | 입력 : 2016/04/26 [16:39]
【브레이크뉴스 포항】김가이 기자= 포항시의회(의장 이칠구)는 지난 25일 훈련 도중 자주포 추락사고로 희생된 해병대 장병의 빈소를 찾아 조문했다고 26일 밝혔다.
 
▲ 해병대 훈련중 희생된 장병 빈소 조문 모습     © 포항시의회 제공

포항시의회에 따르면 이칠구 의장을 비롯한 박승훈 부의장과 이동걸 운영위원장 등은 26일 해군포항병원에 마련된 희생자의 빈소를 찾아 영전에 헌화하고 고인의 명복을 빌었다.

빈소를 찾은 이칠구 의장은 “자주 국방의 의무를 다하던 중에 이렇듯 불의의 사고를 당하게 되어 매우 안타깝다‘며 ’사고 경위를 철저히 조사해 고인의 넋을 위로 해 달라‘며 애도를 표했다.
경주시청 의회, 영천시청 의회, 한수원, 경찰등 출입합니다. 기사제보:gai153@naver.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자주포 추락사고,빈소,훈련,해병대,포항시의회 관련기사목록

인기기사 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