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화원자연휴양림, 토요 컬쳐데이 운영

자연 속에서 즐기는 영화와 각종 음악공연

이성현 기자 | 입력 : 2016/07/11 [16:36]

【브레이크뉴스 대구 달성】이성현 기자=대구 달성군은 화원자연휴양림에서 6월 18일부터 10월 29일까지 매주 토요일, 한여름밤의 정취를 더해줄 영화와 각종 음악공연이 열리는 ‘토요 컬쳐데이’를 운영한다고 11일 밝혔다.

 

▲ 치맥 콘서트     © 달성군 제공

 

달성군에 따르면 저녁 7시부터 약 50분간 진행되는 음악공연은 재능기부 형식으로 이루어진다. 특히 지난 8일에는 달성군청 공무원으로 구성된 기타동호회 ‘D#'이 돗자리 치맥 콘서트를 열어 200여명에 가까운 관람객들로부터 뜨거운 호응을 얻었다.

  

공연이 끝나면 8시부터 야외에 설치된 스크린에서 영화가 상영된다. 가족, 연인과 함께 돗자리에 삼삼오오 모여 영화도 관람하고 밤하늘의 반짝이는 별도 구경하는 멋진 여름밤을 경험할 수 있다. 상영예정 영화는 1개월 단위로 화원자연휴양림 홈페이지에서 확인 가능하다.

 

김문오 달성군수는 “무더운 여름 자연 속에서 영화와 음악을 감상하는 힐링의 기회를 경험하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총괄팀장 입니다.기사제보:newsall@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인기기사 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