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올 겨울에도 따뜻한 식사하러 오세요"

포항제철소, 무료급식소 동절기 대비 시설 점검 나서

박영재 기자 | 기사입력 2016/11/21 [17:12]

"올 겨울에도 따뜻한 식사하러 오세요"

포항제철소, 무료급식소 동절기 대비 시설 점검 나서

박영재 기자 | 입력 : 2016/11/21 [17:12]

【브레이크뉴스 포항】박영재 기자=포항제철소(소장 김학동)가 겨울을 앞두고 남구 해도동과 송도동의 무료급식소 ‘포스코 나눔의 집’의 시설을 점검하고 보수했다고 21일 밝혔다.

포항제철소에 따르면 21일부터 오는 25일까지 진행되는 이번 점검은 갑작스러운 한파에 대비해 난방과 급수 시설의 동파를 막고 취약 시설물을 점검해 안전사고를 미연에 방지하기 위해서다.

포스코 직원들과 봉사자들은 겨울철 화재 예방을 위해 히터와 온열기 등 난방기구와 전기시설물을 꼼꼼히 살펴보고 화장실, 옥외 급수시설 등의 누수를 점검했다.

또한 폭설에 대비해 제설용 염화칼슘을 비치하고, 제설도구 등도 점검했다.

‘포스코 나눔의 집’은 2004년 해도동, 2013년 송도동에 문을 열고 포항제철소 직원 부인과 마을 부녀회원 등 연간 600여 명이 자원봉사자로 참여 중이며, 송도와 해도 무료급식소는 매일 각각 200여 명 이상의 어르신들이 방문하고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