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경주시농산물산지유통센터, 이사금브랜드 신뢰 UP

대외 경쟁력 향상을 위한 시설보완 및 현대화 사업 완료

김가이 기자 | 입력 : 2016/12/28 [17:11]
▲ 경주시농산물산지유통센터 시설현대화 유통센터(외부 전경)     © 경주시 제공

 

【브레이크뉴스 경주】김가이 기자= 경주시(시장 최양식)는 경주시농산물산지유통센터가 이사금 농산물의 대외 경쟁력 향상을 위한 시설보완 및 현대화 사업을 완료했다고 28일 밝혔다.

 

시에 따르면 이번 사업은 올해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 산지유통시설지원사업에 공모·선정되어 24억원(국12,도4,시8)의 예산을 확보해 추진했으며 토마토선별기 증설교체, 선별장 바닥 보수, 저온저장고 보수, 소방 및 위생시설 설치, GAP인증시설 등을 새로 갖추었다.

 

선별기 증설교체로 1일 120톤에서 144톤까지 선별능력이 향상되고 전자동 출하적재시스템을 설치로 시간당 1천200박스를 출하하고 기존 10kg에서 5kg 소포장 설비가 가능하게 됐다.

 

▲ 경주시농산물산지유통센터 시설현대화(선별기)     © 경주시 제공


또한 농가 정산 및 이력관리 통합정보처리시스템 구축 등 최고 수준의 최첨단자동화선별시설을 갖추고 GAP인증시설 설치로 친환경농산물 지정 축소에 대비한 GAP인증농산물 생산 판로를 확보해 농가 소득증대가 기대된다.

 

GAP(농산물우수관리제도)는 생산단계에서 판매단계까지 농산물의 관리체계를 구축해 소비자에게 안전한 농산물을 공급하는 제도로 농가에서 생산한 농산물을 GAP관리시설로 지정을 받은 선별장에서 선별, 출하해야 GAP인증 농산물로 지정 받을 수 있다.

 

시 관계자는 “이번 시설현대화로 경주 ‘이사금’ 농산물이 대도시 소비지에서 한층 더 우수한 고품질로 인정받아 대형유통업체, 농산물 도매시장 출하증가 및 소비확대가 가속화될 것으로 기대되며 전국적인 파워브랜드 육성을 위한홍보로 소비자의 인지도를 꾸준히 높여 나가겠다”고 밝혔다.

 

운영주체인 경주시농협원예조합공동사업법인 이석기 대표는 “경주시의 지속적인 지원에 힘입어 출하농가 조직화 확장과 브랜드 관리 및 적극적인 마케팅 전략으로 유통센터 운영 활성화에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경주시농산물산지유통센터의 지난 2015년 매출은 201억원(7천600톤)으로 특히 토마토는 52억원(2천600톤)의 매출실적을 올려 전체 매출의 26%를 차지하고 있으며 멜론은 10억원(490톤)으로 2016년 최고품질 농산물 생산단지 국무총리상을 수상하는 등 유통센터의 주력 상품으로 인기가 높다.

경주시청 의회, 영천시청 의회, 한수원, 경찰등 출입합니다. 기사제보:gai153@naver.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멜론,토마토,이사금,경주시농산물산지유통센터,경주시 관련기사목록

인기기사 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