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KTX 포항역 內 ‘교통혼잡’ 말끔히 해소

김정재 의원, 교통혼잡 따른 ‘이용객 불편’ 개선 매듭

김가이 기자 | 입력 : 2017/01/19 [17:26]
▲ 김정재 의원     ©

【브레이크뉴스 포항】김가이 기자= 그동안 꾸준히 지적되어 온 포항역 구내의 극심한 교통 혼잡이 드디어 해소될 전망이다.

 

김정재 의원(새누리당, 포항 북)은 19일 “포항역 구내 교통 혼잡 해소를 위한 관계기관과의 협의를 마치고 국토교통부의 최종 승인절차만을 남겨둔 상황”이라고 밝혔다.

 

현재 포항역 접근 교통시설은 ‘철도역 연계교통 설계기준’에 따라 역사로부터 ‘버스→택시→자가 승용차’ 순으로 탑승장이 마련되어 있다.

 

하지만 택시 대기 장소와 버스 이동차선이 탑승장 순서와 다르게 되어있는 탓에 탑승장으로 진입하는 택시와 버스의 이동 동선이 교차되어 극심한 교통혼잡을 야기해왔다. 특히 열차 도착 및 출발시간에는 택시와 자가용 차량까지 가중되어 탑승장으로 진입하는 교차지점에서의 교통 혼잡이 가중되기도 했다.

 

이에 김정재 의원은 포항역 이용객은 물론 대중교통 운전자들과 수차례 간담회를 갖고 이러한 문제점들의 개선방안을 논의해왔으며 그 뜻을 한국철도시설공단과 국토교통부에 전하고 실무책임자들과의 지속적인 논의 끝에 ‘대중교통 연계체계’를 조정하는 개선방안을 마련하게 되었다.

 

개선안에 따르면 ▲현재 ‘버스→택시→자가 승용차’ 순으로 되어있는 탑승장 순서를 ‘택시→버스→자가 승용차’ 순으로 위치를 변경하고 ▲불법주정차 단속을 위한 CCTV 운영을 강화하며 ▲역구내 주차장의 무료주자체도를 운영확대하게 된다.

 

이로써 탑승장으로 진입하는 교차지점의 교통 혼잡으로 인한 자가 승용차 이용객과 대중교통 이용객의 불편이 말끔히 해소될 것으로 기대된다.

 

김정재 의원은 “정부당국과 긴밀한 논의 끝에 불합리한 교통체계로 인한 포항역 이용객의 불편을 해소할 수 있게 되었다”며 “포항역의 이용편의가 향상된 만큼 더 많은 분들이 우리 포항을 찾아주셨으면 하는 바람이다”라고 말했다.

경주시청 의회, 영천시청 의회, 한수원, 경찰등 출입합니다. 기사제보:gai153@naver.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교통혼잡,포항역,새누리당,김정재 관련기사목록

인기기사 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