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최교일 의원, 중부권 동서횡단철도 포럼 참석

중부권 경제활성화 및 국토균형발전에 최선

이성현 기자 | 입력 : 2017/03/07 [10:01]

【브레이크뉴스 경북】이성현 기자= 최교일 국회의원(자유한국당 영주 문경 예천)이 6일 국회의원회관 대회의실에서 열린 ‘중부권 동서횡단철도 국회포럼’에 참석했다.

 

이날 포럼은 19대 대선후보, 12개 지자체 국회의원, 자치단체 장과 주민이 모여 중부권 주요 지방자치단체의 최대 숙원사업인 중부권 동서횡단철도의 필요성, 기대효과, 건설방안 등을 논의하기 위해 마련됐다.

 

중부권 동서 횡단철도 건설사업은 서산∼당진∼예산∼아산∼천안∼청주∼괴산∼문경∼예천∼영주∼봉화∼울진을 잇는 총연장 340km, 약 8조5천억원의 사업비가 소요되는 국책사업이다.

 

최교일 의원은, “지역 발전을 위해 동서횡단철도사업의 성공에 사활을 걸고 있다. 자유한국당 지도부도 중부권동서횡단철도사업에 대해 긍정적”이라면서, “중부지역의 12개 도시가 많이소외되고 있으므로단기적으로는 경부 북부권 관광 활성화, 장기적으로는 중부권 경제활성화 및 국토균형발전을 위해 본 사업이 추진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총괄팀장 입니다.기사제보:newsall@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인기기사 목록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