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선린대, 5년 연속 ‘포항시 청년창업지원사업’ 기관 선정

김가이 기자 | 기사입력 2017/04/13 [16:27]

선린대, 5년 연속 ‘포항시 청년창업지원사업’ 기관 선정

김가이 기자 | 입력 : 2017/04/13 [16:27]
▲ 선린대학교 전경     ©선린대학교 제공

 

【브레이크뉴스 포항】김가이 기자= 선린대학교(총장 변효철)는 포항시에서 주관하는 ‘2017년 청년창업지원사업’에 지난 2013년부터 5년 연속 운영기관으로 선정되어 청년창업지원사업을 실시한다고 13일 밝혔다.

 

선린대에 따르면 청년창업지원사업은 포항시에 거주하고 있는 만 39세 이하 청년들을 대상으로 창업아이템과 기술력을 가지고 있는 청년들의 창업·창직을 통한 일자리 창출을 지원하는 사업으로 선린대는 그동안 지식서비스창업, 기술창업, 일반창업분야에 총 90명의 창업자를 배출했으며 창업자 중에는 문화체육관광부장관상 수상 및 경북여성창업경진대회에서 최우수상과 우수상을 수상하는 등 우수한 창업성과를 거두었다.

 

이런 성과를 바탕으로 선린대 창업교육센터에서는 예비창업자의 성공적인 창업을 지원하기 위해 △창업컨설팅 △창업기초 및 전문교육 △회계실무 △특허교육 △창업워크숍 및 마케팅 등의 창업프로그램과 창업공간, 창업자금, 정보공유 등 창업 초기에 겪는 애로사항 해결과 경영컨설팅 및 창업전문가들의 멘토링 등 다양한 지원을 펼칠 계획이다.

 

산학협력단 이성호 단장은 “오는 5월 31일까지 예비 청년창업자를 모집하고 심사를 거쳐 23명의 청년창업자를 선발한 후 올해 12월까지 청년창업자를 지원할 계획이며 우수한 아이템을 가진 예비창업자의 자금조달과 투자유치 및 판로 등 종합적인 연계 지원으로 성공 창업을 위한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경주시청 의회, 영천시청 의회, 한수원, 경찰등 출입합니다. 기사제보:gai153@naver.com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