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김천시, 새콤달콤 김천자두 첫 수확!

노지보다 40일 가량 빨리 첫 수확

이성현 기자 | 기사입력 2017/05/08 [13:44]

김천시, 새콤달콤 김천자두 첫 수확!

노지보다 40일 가량 빨리 첫 수확

이성현 기자 | 입력 : 2017/05/08 [13:44]

【브레이크뉴스 김천】이성현 기자= 김천시는 전국 최고의 맛을 자랑하는 김천자두가 지난 2일 남면 운곡리 김해석(78)씨의 큰개울농장에서 첫 수확을 시작했다고 8일 밝혔다.

 

▲ 새콤달콤한 명품 김천자두 첫 수확     © 김천시 제공

 

김씨의 시설하우스 1.4ha에서 재배중인 자두는 지난 12월 15일부터 가온을 시작하여 2월 12일경 만개되어 작년보다 1주일 빠른 5월 2일 첫 수확을 시작으로 6월 중순까지 수확에 들어가며 백화점, 대형마트, 전자상거래를 통해 판매하여 노지보다 약 3배 이상 소득을 올릴 것으로 농가는 기대하고 있다.

 

특히 큰개울농장에서 생산된 자두는 한약재, 은행잎 등으로 유기농약을 직접 조제 살포하는 방식으로 자두를 재배하여 무농약인증을 획득한 친환경 자두로 소비자의 신뢰도 또한 높다.

 

농업기술센터 전인진소장은 “김천이 전국제일의 자두 주산지역인 만큼 고품질 자두를 생산해 소비자의 신뢰를 받고 다양한 기술개발과 지원으로 김천자두의 명성을 지켜나가겠다”라고 밝혔다.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총괄팀장 입니다.기사제보:newsall@hanmail.net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