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경주세계문화엑스포, 공식포스터 확정 공개

한-베 상징 문화유산 · 전통의상 담아… 양국 화합 의미

이성현 기자 | 입력 : 2017/08/02 [18:19]

【브레이크뉴스 경북 경주】이성현 기자= 경주세계문화엑스포는 2호찌민-경주세계문화엑스포2017’100일 앞두고 행사 공식포스터를 확정해 공개했다.

 

▲ 호찌민-경주세계문화엑스포2017 공식포스터(최종)_국문     © 경주엑스포 제공


호찌민-경주세계문화엑스포2017’ 공식포스터는 이미지를 완성하는 가장 작은 단위인 네모 모양의 픽셀(Pixel)에서 착안했다.

 

평화(파란색), 상생(연두), 우호(주황), 친화(분홍)의 의미를 가진 4개의 사각형이 모여 한국과 베트남 양국의 진정한 화합을 완성한다는 의미를 표현하고 있다. 사각형 안의 이미지는 양국을 상징하는 문화유산과 전통의상으로 한국과 베트남을 상징적으로 나타낸다.

 

▲ 호찌민-경주세계문화엑스포2017(마스코트)-남자     ©경주엑스포 제공

 

공식포스터는 앞으로 행사를 홍보하는 어디에서나 호찌민-경주세계문화엑스포2017’을 대표하는 얼굴 역할을 하게 된다. 공식포스터와 홍보대사인 블락비(Block B)가 결합된 형태의 포스터는 젊은 층이 많이 모이는 행사나 장소를 중심으로 홍보에 활용할 예정이다.

 

행사공식 엠블럼은 이미 언론, ·오프라인을 통해 널리 사용되며 호찌민-경주세계문화엑스포2017’을 알리고 있다. 엠블럼 상단의 태양이 떠오르는 일출의 모습은 과거와 현재를 거쳐 미래를 밝혀 주는 새로운 비전을 표현한다. 지에 펼쳐진 호찌민과 경주의 대표적 상징물들은 화합과어울림, 상생을 의미하며 밝고 다양한 색감의 빛은 문화와 다양성, 문화엑스포의 상징적인모습을 담고 있다.

 

▲ 호찌민-경주세계문화엑스포2017(마스코트)-여자     © 경주엑스포 제공

 

마스코트는 여성과 남성 두 가지 버전으로 제작했다. 여성 마스코트는 따뜻하고 순수한 한국인의 마음과문화적 자긍심을 담고 있는 한국소녀와 베트남 여성의 상징이자 전통의상인 아오자이를 입고 있는베트남 소녀를 콘셉트로 친근감있게 디자인했다. 남성 마스코트는 한민족 고유의 전통과 이념이 바탕이 되었던 화랑도 정신을 알리고자 신라시대 화랑과 전통 아오자이를 입고 있는 베트남 소년을 콘셉트로 디자인했다.

 

또한 경주세계문화엑스포는 한류 인기 아이돌 그룹 블락비(Block B)가 출연한 호찌민-경주세계문화엑스포2017’ 홍보영상의 후반 작업을 마치고 일반에 공개했다.

 

이 홍보영상은 지코, 박경, 피오, 태일, 비범, 재효, 유권 등 멤버 7명이 호찌민-경주세계문화엑스포2017’에 대해 자연스럽게 이야기하면서 정보를 전달하는 콘셉트로 구성됐다. 7명의 멤버들은 베트남과 한국을 상징하는 다양한 소품들을 사용하며 인터뷰하듯 행사의 의미와 내용을 설명하고 있다.

 

홍보영상은 TV와 스마트폰, 유튜브, SNS, 옥외 홍보용 등으로 편집되어 국내외에 호찌민-경주세계문화엑스포2017’을 알리는 역할을 한다.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총괄팀장 입니다.기사제보:newsall@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인기기사 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