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사람·사람들
사 람
경북 유림 이재도씨 과거 재현 한시 백일장서 장원
이성현 기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기사입력: 2017/09/24 [14:25]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브레이크뉴스 경북】이성현 기자= 경북 유림의 진가가 또 한번 발휘됐다.

 

지난 23일 서울 경희궁 숭정전 앞에서 열린 '조선시대 과거제 재현행사'에서 경북 유림 이재도(77세, 영주)씨가 장원을 차지한 것.

 

▲ 과거제 재현 한시 백일장에서 장원급제한 이재도 씨.     © 안동시 제공


세종실록 133권 오례 가례의식 중 문과전시의에 따라 한시 백일장 형식으로 재현된 이번 행사에서 이 씨는 '축 평창동계오륜대회(祝 平昌冬季五輪大會)'라는 시제에 대한 칠언율시로 한시를 작성해장원,  어사화와 가마를 타고 서울시내에서 행진을 벌였다.

 

주최측은 내년 2월9일부터 25일까지 강원도 평창 일대에서 열리는 '2018 평창 동계올림픽'의 성공적 개최를 기원하는 국민적 염원을 담아 시제를 선정했다.

 
 장원을 차지한 이재도 유림은 이미 한시로는 전국적 명성을 얻고 있다. 지난 2014년 '제8회 추모 운곡선생 한시백일장'에서 장원을 차지한데 이어  '제12회 포은문화제 한지백일장'과 강원도 영월에서 열린 '단종문화제 전국한시백일장'에서도 장원을 차지한 바 있다.

기사제보:newsall@hanmail.net
 
ⓒ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인기기사 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