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지역뉴스
포항시
추석연휴 열흘간 450만명 포항 다녀갔다
호미반도 해안둘레길 등 주요 명소마다 관광객 발길이 넘쳐
오주호 기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기사입력: 2017/10/09 [16:44]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브레이크뉴스 포항】오주호 기자= 포항시는 열흘간의 긴 추석연휴 기간 동안 450만명의 귀성객과 관광객이 포항을 찾아 호미반도 해안둘레길과 영일대해수욕장, 죽도시장 등 유명 관광지는 최근 몇 년 사이에 가장 활기찬 모습을 보인 것으로 나타났다.

 

이번 연휴기간 중의 단연 인기는 아르다운 해안선을 따라 포항의 역사와 전설이 담긴 ‘호미반도 해안둘레길’이었다. 한반도의 호랑이 꼬리 부분에 해당하는 곳으로 동해면과 호미곶면, 구룡포읍과 장기면 두원리까지 이어지는 트레킹로드는 구간마다 연일 발 디딜 틈 없이 관광객들의 발길이 이어졌다.

 

▲     © 호미반도 해안둘레길 동해면 연오랑세오녀     포항시 제공

 

또한 해안선을 따라 걷다 보면 ‘연오랑세오녀 테마공원’을 거쳐 해가 가장 먼저 뜨는 호미반도권의 해안 비경과 석양, 선바위와 하선대, 모감주나무 군락지, 구룡소, 독수리바위 등을 거쳐 호미곶 해맞이광장까지 이어지는 구간은 이번 연휴기간을 통해 포항을 대표하는 관광지로 자리매김했다.

 

여기에 포항시 도심 속에서 풍광 좋은 바다에서 펼치는 다양한 해양스포츠 체험을 비롯한 다양한 즐길거리와 볼거리, 먹을거리를 즐길 수 있는 영일대해수욕장 역시 관광객들로 넘쳐났다.

 

테마거리로 정비된 해변 산책로와 다양한 종류의 맛집으로 평소에도 시민들로 붐볐던 영일대해수욕장은 오는 14일까지 열리는 포항스틸아트페스티벌과 포항해양스포츠아카데미에서 진행하고 있는 제트보트와 딩기요트 등 각종 해양스포츠를 즐기기 위한 사람들로 활기찬 모습을 보였다.

 

▲     © 호미곶 해맞이광장   포항시 제공

 

‘캐릭터해상공원’은 어린자녀들의 손을 잡은 가족단위 시민과 관광객 등 하루 평균 1,200~1,300명이 찾는 관광명소로 떠올랐다. 터닝메카드와 카봇, 소피루비 등 인기 캐릭터와 추석을 맞아 특별 프로그램으로 진행된 VR(가상현실) 무료체험과 레이저쇼는 어린이들의 눈길을 사로잡았다.

 

이와 함께 이번 추석연휴를 맞아 죽도시장을 비롯한 포항지역 전통시장은 기업과 기관·단체 등의 추석맞이 전통시장 장보기 운동으로 모처럼 활기찬 모습을 보였다.

 

특히 죽도시장은 연휴기간 10일 동안 총 방문객 66만명, 일평균 6만6천명으로 평상시 휴일(4만명)대비 방문객수가 65% 증가했다. 10일간 매출 추정액도 660억원, 일평균 66억원으로 평상시 휴일(35억원) 매출액 대비 89% 증가했다.

 

올해는 전통시장에서 사용할 수 있는 ‘온누리상품권’과 함께 포항시가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전국 최대 규모인 1,000억 원어치를 발행한 ‘포항사랑상품권’ 등을 통한 구매가 크게 증가하면서 전통시장을 중심으로 한 지역경제 활성화에 물꼬를 텄다는 평가다.

 

이밖에도 개장한지 얼마 되지 않았지만 이미 입소문을 타고 포항의 힐링명소로 급부상하고 있는 형산강 에코생태탐방로와 연오랑세오녀 테마파크, 구룡포과메기문화관, 송림테마거리, 시립미술관 등 곳곳에서 마련된 추석행사에도 귀성객과 관광객들이 찾아와 풍성한 한가위를 즐겼다.

 

이강덕 포항시장은 “긴 추석연휴기간동안 많은 관광객들이 포항을 찾아와 즐길 수 있을 만큼 해양관광도시로서의 면모를 갖춰가고 있다.”면서 “앞으로 교통체증, 주차장 등 관광객 편의를 위한 시설 확보를 통해 꼭 가고 싶은 포항이 될 수 있도록 꼼꼼하게 챙기겠다.”고 말했다.

사회 담당 오주호 기자입니다. 살기좋은 포항을 만드는데 부족함 힘이나마 보태고 싶습니다.
phboss7777@naver.com
 
ⓒ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인기기사 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