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뉴스
울진군
울진군 꿈나래둥지, 사랑의 목도리 전달
이우근 기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기사입력: 2018/02/13 [14:52]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브레이크뉴스 울진】이우근 기자= 울진군 꿈나래둥지(일시청소년쉼터)는 지난 12일 평해노인요양원을 방문하여 어르신들에게 손뜨개 목도리를 전달하였다.

 

울진군 꿈나래둥지에서는 지난 겨울방학을 이용하여, 청소년가출예방 및 나눔 문화에 대한 관심을 확산시키고자 『사랑의 목도리 뜨기』프로그램을 실시하였다. 관내 중고학생 20여명이 참가하여 솜씨가 부족하지만 손수 한 땀 한 땀 정성들여 만든 목도리를 어르신들에게 전달하였다.
 
이번 프로그램에 참가한 평해정보고 학생은 “뜨개질이 맘처럼 쉽지 않았지만, 친구들과 같이 모여서 뜨개질을 하니까 핸드폰도 덜 하게 되고, 대화도 많이 하게 되어 서로를 이해하는 시간을 갖게 되었다. 또 요양원을 방문하여 어르신들께 직접 매어 드리니 가슴이 뿌듯했다”고 말했다.

 

울진군 꿈나래둥지는 가출(위기)청소년 조기 발견을 통한 구호 활동 및 거리상담(아웃리치) 추진으로 가출 청소년의 안전한 보호와 2차 비행 및 탈선 예방을 목표로 하고 있다.

 

울진군 관계자는 “위기 청소년을 안전하게 보호하고 건강한 사회구성원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앞으로도 관심과 지원을 확대할 방침이다”라고 밝혔다.

기사제보:lwk132@naver.com
ⓒ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인기기사 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