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정의당대구시당, 공직후보자 선출 선거 들어가

이성현 기자 | 입력 : 2018/04/09 [10:08]

【브레이크뉴스 대구】이성현 기자= 정의당 대구시당은 지난 6일(금) 선거 공고를 통해 ‘광역지역구(비례)의원, ’기초지역구(비례)의원‘ 에 대한 입후보 안내 및 선출 절차를 공지하고 오는 6월13일에 열리는 제7회전국동시지방선거에 출마할 공직후보자 선출에 들어갔다.

 

선거에 나설 후보들은 4월17일(수) 후보등록과 함께 당원들을 대상으로 선거운동을 펼치게 되며, 당원 투표를 통해 29일 선출된다. 당원투표는 4월25일(수)부터 28일(토)까지 총4일간의 온라인투표와 29일(일) 현장투표로 진행되며, 선출결과는 29일(일) 저녁 공지될 예정이다.

 

대부분의 보수 정당들이 하향식, 내리꽂기식 공천을 하는데 반해, 정의당의 공직후보자 선출선거는 당원들의 투표로 당의 후보자를 결정하는 상향식 결정구조로 당원들에게 실질적 공천권을 부여하는 제도이다.

 

현재 정의당은 광역의원선거에 장태수 대구시당위원장(시의원.서구제1선거구)이, 기초의원 선거엔 3선에 도전하는 김성년(수성구.라선거구), 이영재(북구.마선거구) 현의원을 비롯 한민정 대구시당부위원장(달서구.사선거구)과 이남훈 대구시당사무처장(중구.가선거구)등이 준비중에 있다.

 

한편 대구시당은 지난 2월 대의원대회를 통해 ‘지방선거 전략 방침’을 확정하며, 대구에서 ‘진보정당 첫 광역의원 배출’과 ‘기초의원 다수 당선’을 주요 전략목표로 삼은바 있다.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총괄팀장 입니다.기사제보:newsall@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인기기사 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