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평화발레오 기업봉사단, 이웃 사랑 실천

이성현 기자 | 입력 : 2018/06/19 [15:52]

【브레이크뉴스 대구】이성현 기자= 대구 서구청은 평화발레오(대표 김상태) 남직원 봉사단 30여명이 지난 6월 15일 대구서구자원봉사센터 광장에서 서구 지역의 청소년들에게 나누어 줄 책상과 의자를 직접 조립하고 다듬어 총 35가정에 전달했다고 19일 밝혔다.

 

▲ 가구제작사진     © 서구청 제공

 

평화발레오는 대구지역을 대표하는 중견기업체로써 소외된 계층을 위한 자원봉사활동을 수년간 추진해 오고 있다.

 

겨울에는 연탄나눔을, 지역아동센터 학생들 급식 지원, 도서지원, 복지시설 가구 제작, 농촌일손 돕기 등 수혜자 중심의 맞춤식 자원봉사활동을 전개해 왔다.

 

학생용 가구 제작은 서구자원봉사센터로부터 다문화가정 자녀, 저소득층 학생 등 책상이 없어 학습 환경이 열악하다는 이야기를 듣고 청소년들에게 꿈과 희망을 안겨주고자 책상과 의자를 만들게 되었다. 총 7,900천원의 기탁금으로 책상과 의자 재료를 구입하여 손수 나사를 박고 사포로 문지르고 바니쉬를 칠하면서 멋진 책•걸상을 완성했다.

 

이 날 봉사단 대표인 엄철용 차장은 “임직원들의 정성과 더불어 함께하는 지역사회 조성에 참여 할 수 있어 개인적, 사회적으로도 참으로 뜻깊은 일인 것 같다. 사회 공헌활동이 어려운 이웃에게 진정으로 도움을 줄 수 있는 봉사가 될 수 있도록 전직원이 마음을 다해 노력할 것이다” 라고 봉사의 각오를 밝혔다.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총괄팀장 입니다.기사제보:newsall@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인기기사 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