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영남대병원, 권역응급의료센터 및 심뇌혈관센터 건립 착공

이성현 기자 | 입력 : 2018/07/09 [14:35]

【브레이크뉴스 대구】이성현 기자= 영남대병원(병원장 윤성수)은 지난 6일 보건복지부 선정 권역응급의료센터의 착공식을 갖고 본격적으로 공사에 돌입한다고 9일 밝혔다.

 

▲ 권역응급의료센터 착공식     © 영남대병원 제공

 

지난 2015년 12월 보건복지부로터 권역응급의료센터로 선정된 영남대병원은 응급 환자에게 신속하고 최상의 의료서비스를 제공하고자 권역응급의료센터 신축공사에 착수해 내년 8월에 문을 열 계획이다.

 

응급 환자들에게 최적의 의료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권역응급의료센터와 함께 심뇌혈관센터도 건립하게 된다.

 

이날 착공식에는 조재구 남구청장을 비롯해 한재숙 학교법인 영남학원 이사장, 서길수 영남대학교 총장, 박재훈 영남이공대학교 총장 등 다수의 내외 귀빈과 교직원들이 영남대병원의 미래형 권역응급의료센터와 심뇌혈관센터가 대구‧경북 의료분야의 중대한 전환점이 될 착공식을 기념하기 위해 참석했다.

 

이날 김태년 의료원장은 기념사를 통해“우리는 항상 새로운 혁신을 통해 환자가 신뢰를 갖고 진료를 받을 수 있는 환경과 우수한 의료서비스를 제공하겠다”며“앞으로도 환자의 빠른 회복과 행복한 삶을 추구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총괄팀장 입니다.기사제보:newsall@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인기기사 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