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종합
교육
대구한의대, 교육부 ‘대학 평생교육체제 지원사업’ 선정
이성현 기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기사입력: 2018/07/12 [12:53]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브레이크뉴스 경북 경산】이성현 기자= 대구한의대(총장 변창훈)는 지난 10일 발표된 교육부의 ‘2018년 대학 평생교육체제 지원사업(추가)’에 대경·강원권에서 유일하게 선정되어 지원금 3억원을 지원받는다고 12일 밝혔다.

 

‘대학 평생교육체제 지원사업’은 4차 산업혁명 시대의 도래와 저출산·고령화의 심화 등으로 산업체 재직자 및 성인학습자의 대학 평생교육에 대한 수요가 증가함에 따라 대학의 자율성을 강화하여 유연화된 학사제도를 현장에 정착시키고 지역수요를 고려한 성인친화적 학사체계를 구축하는 대학을 선정하여 재정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대구한의대학교는 이번 사업선정으로 산업체 재직자와 성인학습자를 대상으로 특화된 교육을 통해 평생교육 전문인 양성에 획기적인 전기를 마련하게 되었으며, 성인학습자 맞춤형 교육체제를 설계하고 다양한 교수법을 적용하여 일·학습 듀얼형 평생교육 전문가 양성을 통해 성인학습자중심 평생교육의 산실로 거듭나겠다는 계획이다.

 

대구한의대학교 변창훈 총장은 “우리 대학은 평생교육의 중요성을 인지하고 5년 전부터 학부와 대학원에서 계약학과인 평생교육융합학과를 설립하여 운영해 오면서 축적해 온 성인교육의 노하우와 성과를 인정받은 결과라고 생각하며, 이번 기회를 통해 평생학습사회를 리드하는 전국 최고수준의 평생교육선도대학으로 발전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대구한의대 평생교육융합학과(학과장 김진숙)는 2019학년도 대학입시 수시모집을 통해 특성화고등학교를 졸업하고 산업체에 재직하고 있는 자를 대상으로 하는 특성화고 재직자 전형을 통해 24명과 30세 이상의 성인학습자를 대상으로 고른기회 전형을 통해 1명 등 총 25명의 학생을 뽑는다. 재직자와 성인의 수요를 반영하여 토요일 수업과 사이버수업을 통해 학위과정이 운영된다.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총괄팀장 입니다.기사제보:newsall@hanmail.net
광고
ⓒ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인기기사 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