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영남대, THE 세계대학순위 ‘국내 14위’에 랭커

이성현 기자 | 입력 : 2018/09/27 [15:35]

【브레이크뉴스 대구】이성현 기자= 영남대학교(총장 서길수)는 최근 영국의 글로벌 대학평가기관인 ‘타임스고등교육’(THE : Times Higher Education)이 발표한 ‘2019 세계대학순위’에서 국내 14위(세계 601~800위)에 올랐다고 27일 밝혔다.

 

▲ 영남대 전경     © 영남대

 

지난 26일 THE는 ‘2019 세계대학순위’를 공개했다. 이번 순위에는 전 세계 86개국 1,258개 대학이 포함됐다. 국내 대학은 영남대를 포함해 서울대(세계 63위), 성균관대(세계 82위) 등 국내 대학 29개교가 순위표에 이름을 올렸다. 영남대와 함께 이화여대, 건국대, 부산대, 서강대 등이 세계 601~800위로 국내 공동 14위에 올랐다.

 

1971년 설립된 THE는 영국 QS(Quacquarelli Symonds)와 더불어 권위 있는 글로벌 대학평가기관으로 2004년부터 매년 세계 대학 순위를 발표해오고 있다. 교육여건(30%), 연구실적(30%), 논문피인용도(30%), 국제화(7.5%), 산학협력수입(2.5%) 등 5개 지표를 활용해 순위를 매긴다. 특히, THE의 세계 대학 순위는 엄격한 기준을 적용함으로써 세계적으로 공신력이 높은 것으로 평가받고 있다.

 

한편, 영남대는 앞서 5월에 발표된 '2018 라이덴랭킹(Leiden Ranking)'에서 수학·컴퓨터공학(Mathematics & Computer science) 분야 세계 50위(인용빈도 상위 10% 논문비율 기준), 국내 1위에 오르며 세계 수준의 연구력을 인정받은 바 있다. 논문의 질적 수준을 기반으로 세계대학순위를 평가하는 라이덴랭킹에서 수학·컴퓨터공학 분야 4년 연속 세계 Top 50에 이름을 올렸다. ‘2018 라이덴랭킹’ 종합순위에서도 10위에 오르며 연구력의 우수성을 인정받았다.

 

이 같은 성과에 대해 서길수 영남대 총장은 “세계적으로 공신력 있는 대학평가 기관으로부터 영남대의 교육과 연구 수준을 꾸준히 인정받고 있다.”고 반기면서 “교육과 연구 수준을 세계적인 수준으로 끌어올릴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총괄팀장 입니다.기사제보:newsall@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인기기사 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