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항시장배 전국 서핑 챔피언십 전국대회 개최

서핑 전용 해수욕장 조성으로 국내 3대 서핑 스팟 부상

오주호 기자 | 입력 : 2018/10/15 [16:31]

【브레이크뉴스 포항】오주호 기자= 포항시는 제1회 포항메이어스컵 전국 서핑 챔피언십 대회를 오는 10월 19일부터 21일까지 3일간 환동해중심도시 포항 용한리 간이해수욕장 일원에서 개최한다고 15일 밝혔다.

 

▲ 포항시장배 전국 서핑 챔피언십 대회(포스터)     © 포항시 제공


이번 대회는 포항시서핑협회가 주관하며, 일 년 중 서핑을 즐길 수 있는 최적의 파도와 수심을 자랑하는 용한리의 자연환경과 해양관광도시로서의 이미지를 구축하기 위해 개최하는 전국대회이다.

 

서핑 대회는 초등학생부터 참가가 가능하며, 초급부, 주니어부, 국제부, 롱보드, 숏보드 오픈부로 나눠 진행되며, 초급부는 국내대회 입상 경험이 없는 초급자에 한하며, 종목별 중복 출전도 가능하다.

 

이번 대회는 전국 총 15개 서핑스쿨의 회원과 일반인 서퍼 400여명이 참가 할 예정이며 특히, 해외 프로 서핑팀인 트럼프팀 참가와 ISA(국제서핑협회) 국제심판 자격교육이 병행된다.

 

부대행사로 서핑아트 체험, 바디 페인팅, 실크 스크린 체험 및 일반인을 위한 서핑 강습 프로그램 등 다양한 프로그램이 있어 선수 및 참관객 모두가 즐기는 품격 있는 축제의 장이 열릴 것으로 기대된다.

 

포항시 이재용 해양산업과 과장은 “이러한 대회를 지속적으로 개최할 수 있도록 아낌없는 행정력 지원과 나아가 서핑 전용 해수욕장 조성으로 해양레저스포츠를 체험하고 즐길 수 는 해양레저관광도시 포항을 전국에 알리겠다”고 말했다.

기사제보: phboss7777@naver.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인기기사 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