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지역뉴스
포항시
러시아 방문객에 포항 산업, 관광 명소 알린다
한-러지방협력포럼 기간, 러 방문단에 포항 산업시찰, 관광명소 소개
오주호 기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기사입력: 2018/11/05 [18:15]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브레이크뉴스 포항】오주호 기자=경북 포항시가  '제1차 한-러 지방협력포럼'을 러시아에 포항의 다양한 산업과 관광지를 알리는 기회의 장으로 삼을 계획이다.

 

▲ 포항제철소 전경     © 포항시 제공


5일, 포항시에 따르면 포럼 3일차에 러시아 방문단에게 대한민국 산업화를 이끈 POSCO 견학을 통해 역동적인 도시의 모습을 알리고 극동러시아는 철광석 등 천연자원이 풍부한 지역으로, 나진-하산 프로젝트가 향후 재개 시 POSCO와 긴밀한 사업 파트너가 될 가능성이 높다.

 

또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으로 선정된 경주 양동마을 견학으로 대한민국의 산업과 문화를 이해할 수 있도록 한다는 계획이다.

 

나진-하산 프로젝트는 러시아산 철광석을 철도를 이용하여 북한까지 운송 후 선박을 통해 포스코 신항까지 운반하는 사업으로 2회에 걸쳐 성공적으로 추진된바 있다.

 

아울러, 포항시는 공식 현장견학 외에도 죽도시장, 호미곶광장 등 포항을 대표하는 명소를 방문을 원하는 러시아 방문단에 소개할 계획이며, 경쟁력 있는 지역 관광지를 소개하고 교류를 통해 러시아 극동지역 관광객 유치로 이어지도록 유도한다는 방침이다.

 

한편, 포항시는 9일 그린웨이도심숲에 양국가간 항구적인 발전을 기원하기 위해 소나무의 일종인 반송으로 기념식수 행사도 갖는다.

기사제보: phboss7777@naver.com
광고
ⓒ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인기기사 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